메뉴 건너뛰기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서울--(뉴스와이어) 2015년 12월 08일 -- 삼성, 현대자동차, SK, LG 등 주요 21개 그룹은 지원서류에 학점, 어학성적, 사진, 가족관계 등을 기재하지 않도록 하거나, 블라인드 면접을 도입하는 등 탈스펙 채용을 확산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전국경제인연합회가 주요 21개 그룹의 금년도 대졸공채제도를 분석한 결과, 지원서류에 학점, 어학성적, 자격증, 직무와 무관한 개인정보 등의 항목을 삭제하거나 간소화한 곳은 삼성, 현대자동차, SK, LG 등 20개 그룹이었다. 면접에서 학교, 전공 등의 신상정보를 가린 블라인드 면접을 도입한 곳은 롯데, 포스코, GS, 현대중공업 등 10개 그룹이었다. 

주요 그룹별 채용제도 변화를 살펴보면, 삼성그룹은 ‘94년부터 ’열린 채용‘을 도입해 지원서류에 사진, 주민번호, 가족관계 등의 개인정보 기입란을 삭제했고, ’15년 하반기부터 학점제한(4.5만점에 3.0이상)을 폐지했다. 면접에서는 ‘15년 하반기부터 창의성 면접을 도입해 지원자의 문제해결능력과 논리전개 과정을 평가하고 있다. 

현대자동차는 ’13년부터 지원서류에 사진, 가족정보, 해외경험 등의 기입란을 삭제했고, ’15년부터 동아리, 봉사, 학회활동 기입란을 삭제했다. 면접에서는 ‘15년 하반기부터 1차 면접 복장을 자율화했으며, 서울 양재동 본사에 채용전용 면접장인 H-Square를 마련해 매월 직무상담회와 상시면담을 진행하고 있다. 

SK그룹은 ’15년부터 지원서류에 사진, 어학성적, IT활용능력, 해외경험, 수상경력, 주민번호, 가족관계 등의 기입란을 삭제했고, 자기소개서 위주의 서류전형을 진행하고 있다. 

LG그룹은 ‘14년부터 지원서류에 어학성적, 자격증, 수상경력, 인턴경험 등의 스펙 관련 기입란과 주민번호·사진·가족관계 등의 개인정보 기입란을 삭제했다. 

롯데그룹은 ’10년 상반기부터 학력 제한을 폐지했고, ’15년 상반기부터 지원서류에 사진, 어학성적, 자격증, IT활용능력, 수상경력, 대외활동경험 등의 기입란을 삭제했다. 면접에서는 ‘07년 하반기부터 직무 중심의 면접(역량구조화면접)을 도입했고, ‘13년 상반기부터 학교, 전공, 학점 등을 가린 블라인드 면접을 진행하고 있다. 

포스코그룹은 ‘15년 상반기부터 전공제한을 폐지하고, 지원서류에 어학성적, 해외경험 등의 기입란을 삭제했다. ’15년 하반기부터 NCS기반 채용을 진행하고 있다. 면접에서는 ’15년 상반기부터 직무역량·최종 면접을 블라인드 면접으로 진행하고 있다. 

GS그룹 주요계열사인 GS건설은 지원서류에 해외경험, 병역여부, 가족관계 등의 기입란을 삭제했다. GS칼텍스, GS건설, GS리테일 등은 1차 실무진 면접에서 지원자의 출신학교 등을 가린 블라인드 면접을 진행하고 있다. 

현대중공업은 ‘15년부터 지원서류에 어학점수 기입란을 삭제했고, 이공계 지원자는 한자시험을 면제해주고 있다. 현대종합상사는 ’15년부터 1·2차 면접을 블라인드 면접으로 진행하고 있다. 

한진그룹의 대한항공은 ’15년부터 신장, 학력 등의 지원자격 제한을 폐지했다. 

한화그룹은 ‘13년부터 인적성검사를 폐지하고, 지원서류에 가족관계, 종교, 주민번호 등의 개인정보 기입란을 삭제했다. ’15년부터 지원서류를 전계열사 공통 양식에서 계열사 개별 양식으로 변경해 각 사별로 필요한 항목만 기입하고 있다. 면접에서는 대부분의 계열사가 3차이상의 면대면 심층평가를 진행하고 있다. 특히 한화갤러리아는 ‘13년부터 1차 면접 전에 선배사원과 지원자간의 1:1 캐쥬얼 인터뷰를 시행 중이며, PT면접 등을 블라인드로 진행하고 있다. 

KT그룹은 ‘14년부터 지원서류에 어학점수 기입란을 삭제했고, ’15년부터 모든 모집분야에 전공제한을 폐지했다. 

두산그룹은 ‘09년부터 지원서류에 학점 기입란을 삭제했고, 지원자의 역량 평가를 중시하는 서류전형을 진행하고 있다. 

신세계그룹은 ’14년부터 2차 면접(드림스테이지)를 블라인드면접으로 진행하고 있다. 드림스테이지는 지원자의 직무관련 경험, 발표능력, 열정 등을 중점으로 평가하는 직무오디션이다. 

CJ그룹은 ‘14년부터 지원서류에 가족사항, 신체정보 등의 기입란을 삭제했고, ’15년 하반기부터 어학성적 등의 지원자격 제한을 폐지했다. 서류전형 심사에서는 ‘10년부터 지원자의 이름 이외에 학교, 자격증, 어학성적 등의 정보는 비공개하고, 오직 자기소개서만으로 평가하고 있다. 

LS그룹은 ‘15년부터 지원서류에 가족사항 등의 개인정보 및 경력, 사회활동, 봉사활동, 어학연수, 교육이력 등의 스펙 관련 기입란을 삭제했다. 

대림그룹은 ’14년 하반기부터 지원서류에 수상실적, 사회봉사경험 등의 기입란을 삭제했고, ‘15년 하반기부터 해외경험, 가족정보 등의 기입란도 삭제했다. 

현대그룹의 현대상선은 ‘15년 상반기부터 학점, 어학성적, 전공 등의 지원제한을 폐지했다. 면접에서는 1차 토론면접을 블라인드 형태로 진행 중이다. 

효성그룹은 ’15년부터 지원서류에 사진, 가족관계 등의 기입란을 삭제했다. 면접에서는 2차 면접을 업무지식, 문제해결능력 검증 중심의 블라인드 면접으로 진행하고 있다. 

대우건설은 ‘11년 하반기부터 에세이에 직무 관련성이 높은 항목만 기재하도록 했다. 면접에서는 지원자의 신상정보를 가린 블라인드 면접을 진행하고 있다. 

S-Oil그룹은 ’14년부터 지원서류에 가족관계 등의 기입란을 삭제했다. 면접에서는 ’14년부터 학력, 신상정보 등을 가린 블라인드 면접을 도입했다. 

동국제강그룹은 ‘15년부터 지원서류에 신장, 체중, 결혼여부, 가족관계, 병역면제사유 등의 개인정보 기입란을 삭제했다. 

이번 조사결과에 대해 전경련 이철행 고용복지팀장은 “많은 취업준비생들이 영어성적, 자격증, 봉사활동, 어학연수 등의 스펙을 갖추려고 많은 시간과 돈을 투자하고 있지만, 삼성, 현대차, SK, LG 등 주요 그룹에서는 이런 스펙을 보지 않는 탈스펙 채용문화가 확산되고 있다”며, “대기업의 대졸공채제도 변화에 맞춰 취업준비생들이 취업준비전략을 바꿔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주요 21개 그룹은 삼성, 현대자동차, SK, LG, 롯데, 포스코, GS, 현대중공업, 한진, 한화, KT, 두산, 신세계, CJ, LS, 대림, 현대, 효성, 대우건설, S-oil, 동국제강 등이다.

 

 

출처: 보도자료 http://www.newswire.co.kr/newsRead.php?no=811928&ected=

?

  1. 스마트행복포럼 “대한민국 국민 행복지수, 올해 역대 최저”

    10점 만점에 5.46점. 최근5년 지속적 하락  스마트행복포럼 12/29 관련심포지엄 주목  정성호 동명대 교수 “행복지수 센터 필요” 부산--(뉴스와이어) 2015년 12월 22일 -- 대한민국 국민들의 올해 행복지수가 역대 최저 수준으로 나타났다. 2015년 한국인 평...
    Read More
  2. 매시 터널 대신할 왕복 10차선 유료 교량 건설된다.

    밴쿠버의 노후화된 조지 매시 터널(George Massey Tunnel)을 폐쇄하고, 대신 왕복 10차선 유료 교량을 건설하는 과제가 진행 중이다.   주정부는 유료 교량에 공사비 등 35억 달러를 투입하여 2017년부터 공사를 시작해 2022년 이후 개통할 예정이다. 현재까지...
    Read More
  3. 한국은? 선생님이 되고 싶어요.

    한국 청소년들 ‘고용 안정 선호’ , 교사들은  ‘부모 개입 늘어 불만족’   지난 9일 OECD가 발간한 보고서 ‘누가 교사가 되고 싶어 하는가’(Who wants to become a teacher?)를 보면, OECD 전체 회원국 15세 청소년들 중 장래 교사가 되고 싶어 하는 학생은 4.8...
    Read More
  4. 현대경제연구원 ‘미국 기준금리 인상이 한국내 금리에 미치는 영향’

    한국내 시장금리 상승 제한적 서울--(뉴스와이어) 2015년 12월 20일 -- 현대경제연구원이 ‘경제주평’를 다음과 같이 발표했다.  미국의 기준금리 0.25%p 인상  FOMC는 지난 12월 15일 기준금리를 0~0.25%에서 0.25~0.50%로 0.25%p 인상했다. 이미 예상된 금리...
    Read More
  5. 캐나다 상품용역세 안 올린다

    빌 모르노(Bill Morneau) 연방재무장관은 15일 상품용역세(GST_ 인상 가능성에 대해 부정적인 입장을 밝혔다. 그는 “지난 총선 때 우리가 제시한 재정계획에 포함되지 않은 내용을 지금 다시 검토해볼 생각은 없다”고 밝혔고 캐나다 주요 언론은 이를 일제히 ...
    Read More
  6. 한국도 여성 우위 시대 도래

      한국에도 여성의 활동이 두각을 나타내는 시대가 도래하고 있다.   16일 한국 교육부는 ‘2014년 고등교육기관 졸업자 취업통계’를 통해 지난해 전체 대졸 취업자 32만7,186명 가운데 여성 취업자가 16만5,706명(50.6%)으로 남성 취업자(16만1,480명)를 추월...
    Read More
  7. 밴쿠버경찰, 연말 안전 당부에 문학적 시어체 사용 화제

    밴쿠버경찰이 연말 휴일 저녁에 절도에 대비하라는 주의 메시지를 문학적 시어체를 사용해 눈길을 끌고 있다.   17일 밴쿠버경찰은 시민들의 주의를 끌기 위해 이러한 뜻을 담은 시를 발표하고 그에 따른 자동차 절도 통계와 유의해야 할 절도물품목록을 공개...
    Read More
  8. 서울문화재단, 청년들 위한 마음치유 자판기 대학로에 열어

    서울문화재단, ‘마음약방’ 2호점 서울연극센터에서 21일(월)부터 운영  마음치유 처방전으로 ‘용기부전’, ‘스펙티쉬 강박증’ 등 청년세대의 현실 위로  지난 2월부터 2만 5천 명 이용한 ‘마음약방’ 1호점에 이은 치유자판기 서울--(뉴스와이어) 2015년 12월 1...
    Read More
  9. 크라우드펀딩 오픈아카데미, 350여명이 넘는 인파 모여…내년 크라우드펀딩에 관심 집중

    서울--(뉴스와이어) 2015년 12월 18일 -- 오픈트레이드와 창조경제타운이 함께 개최한 크라우드펀딩 오픈아카데미가 12월 17일 오후 2시에 역삼동 TIPS타운에서 열렸다. 이번 오픈아카데미는 300여명이 넘는 신청자가 몰렸으며, 실제 행사장인 역삼동 TIPS타운...
    Read More
  10. 미 연준 드디어 금리 인상, 그 영항은?

    미국의 연방준비제도(FRS: Federal Reserve System) 이 9년 만에 처음으로 기준금리 인상을 단행한다고 16일 긴급 보도자료를 통해 발표했다.   그간 미국 연방준비제도의 양적완화 정책으로 유동성이 넘치면서 각국의 주식과 부동산 시장이 활황을 누렸지만, ...
    Read More
  11. 2016년부터 국가간 금융정보자동교환 한국 준비 본격 개시

    한국 국내 금융회사는 국가간 금융정보자동교환 이행(’17.9월 첫 교환)을 위해 ’16.1.1일부터 외국 거주자의 국내 금융계좌 정보를 확인할 예정이다. 금융회사는 외국 거주자인 계좌보유자의 인적사항과 금융계좌정보를 ’17.7월부터 매년 7월 국세청에 제출하...
    Read More
  12. 50대 이상 “올해 가장 큰 행복은 자녀보다는 돈, 돈 보다는 건강”

    멤버십 브랜드 전성기, 50대 이상 500명 대상으로 조사  자녀나 손주를 통한 행복보다 나 자신의 행복을 중시  가장 힘들게 한 건 미래에 대한 불안감 서울--(뉴스와이어) 2015년 12월 15일 -- 올해도 한 달이 채 남지 않았다. 올 한 해 50세 이상 성인들은 ...
    Read More
  13. 서울 거주 50-64세 남 53.1%·여 31.6%, ‘계속 일할 의향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15년 12월 16일 -- 서울에 거주하고 있는 50~64세의 중장년층 시민 중 남성의 82.8%(주된 일자리 36.9%, 제2일자리 45.9%), 여성의 34.3%(주된 일자리 22.5%, 제2일자리 11.8%)가 경제활동에 활발히 참여하고 있다. 이 중 남성의 53.1%, ...
    Read More
  14. 캐나다 경제 어쩌나 - 캐나다 국민 소득 대비 부채비율 164%로 최고치 경신

      캐나다 통계청은 14일 3분기 국가 대차대조표를 발표하면서 각 가구의 소득 대비 평균 부채 비율이 163.7%로 역대 최고라고 밝혔다.   이 기간 동안에 가구당 가처분 소득은 전분기에 비해 0.8% 증가한 반면 부채는 1.4% 늘어 부채 증가속도가 소득을 앞지른...
    Read More
  15. 한국 임금 체불로 캐나다로 도피한 기업주 구속

    고용노동부 고양지청(지청장 조익환)은 12월12일 근로자의 임금·퇴직금을 체불하고 해외로 도피 중에 체포된 사업주 김모씨(당44세, 캐나다 국적)를 근로기준법 위반 혐의로 구속했다고 14일 발표했다.   구속된 김모씨는 고양시 일산서구에서 의료로봇을 제조...
    Read More
  16. 한국 고용노동부, ‘대학 전공별 인력수급전망’ 발표

    과천--(뉴스와이어) 2015년 12월 15일 -- 고용노동부와 한국고용정보원은 12월 15일 국무회의에서 ‘2014~2024 대학 전공별 인력수급전망’을 보고하고, 그 내용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향후 10년간 대졸 321천명, 전문대졸 471천명 등 대졸과 전문대졸을 합...
    Read More
  17. 테러위험 증가 보도에 밴쿠버경찰 평상대로 유지

      밴쿠버경찰이 밴쿠버가 테러위험 수준을 평상대로 유지한다고 11일 밝혔다.   밴쿠버경찰은 보도자료를 동해 지역매체들이 유럽의 테러 문제를 지적하며 밴쿠버에 대한 위험을 지적하지만 위협수준은 이전과 동일하다고 밝힌 것이다. 밴쿠버경찰은 지역, 연...
    Read More
  18. 캐나다 전자여행허가(eTA)제도 내년 3월15일부터 본격 시행

    캐나다연방정부는 2016년 3월15일부터 캐나다 무비자협정국 출신 외국인들을 대상으로 사전에 입국여부를 결정하는 ‘전자여행허가(eTA·Electronic Travel Authorization)’ 제도를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지난해 8월1일부터 일부 국가를 상대로 시범운영 중이...
    Read More
  19. 재외국민 유권자 등록 간편해진다 - 여권 사본 첨부 등 폐지

    한국 국회는 9일 본회의를 열어 재외선거 등록신청 시 첨부서류 폐지, 영구명부제 도입, 투표소 추가 설치 등을 내용으로 하는 '공직선거법 개정안'을 통과시켰다.   이 개정안은 지난 8월18일 정치개혁특별위원회에서 의결된 후 대안으로 상정되었으며 9일의 ...
    Read More
  20. 한국직업능력개발원, “일학습병행제로 구직기간 짧아지고 첫 취업 나이 어려져”

    서울--(뉴스와이어) 2015년 12월 14일 -- 한국직업능력개발원(원장 이용순)은 12월 15일(화) ‘KRIVET Issue Brief’ 제89호 ‘일학습병행제의 경제·사회적 성과’를 발표하였다. ◇주요 내용 - 일학습병행제가 성공적으로 정착·운영될 경우, 학습근로자 1인당 2016...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80 81 82 83 84 85 86 87 88 89 ... 101 Next
/ 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