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1. 한국과 캐나다, 인당 연간 보험료 비슷한 수준

    세계적 재보험사인 스위스리(Swissre)는 세계 각국의 1인당 평균 연간보험료를 분석한 결과 2019년 기준 케이만제도가 미화 1만 2764달러로 가장 많이 납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서 홍콩이 미화 9706달러, 미국이 미화 7495달러로 각각 2위와 3위에 올랐다....
    Read More
  2. 한국과 캐나다, 아동 수당 100달러 정도 차이 나

    캐나다의 아동수당(CCB: Canada Child Benefit, 속칭 우윳값)을 부러워하던 한국인들도 아동수당이 지급될 것으로 전망됐다.   2일 한국의 제1야당은 육아와 관련된 예산 및 수당을 신설한다고 밝혔다.   임신부 30만명에게 200만원 상당 '토탈케어카드'를 지...
    Read More
  3. 한국과 캐나다 주택가격상승률, 다른 선진국보다 높아

    한은은 11일 발표한 ‘통화신용정책 보고서’에서 지난해 주택 가격 상승률이 캐나다와 한국 모두 기타 선진국에 비해 높은 것으로 드러났다.   한국(9.3%)이 미국(6%), 독일(5.4%)에 비해 높고 이어서 캐나다(4.8%), 프랑스(3.8%), 영국(3.0%)로 나타났으며 이 ...
    Read More
  4. 한국과 캐나다 자유무역 활용률 가장 높아

    한국 관세청은 27일 2017년 1월과 2월의 자유무역(FTA)교역현황을 발표했다.   올해 들어 수출 자유무역협정(FTA) 활용률이 소폭 늘어나 63%에 달하고, 협정 별로는 캐나다 FTA 활용률이 가장 높았다.   한국이 FTA를 맺은 곳은 15개 협정, 52개국으로 무역비...
    Read More
  5. No Image

    한국과 캐나다 과학기술분야에서 서로 협력키로

    1. 2016년 12월 20일(화) 윤병세 외교부장관과 에릭 월시(Eric Walsh) 주한캐나다대사는 양국간 과학기술혁신협력협정에 서명하였다. 양국 정상은 2014년 3월 캐나다 총리의 방한 및 2014년 9월 우리 대통령의 캐나다 방문 계기에 양국간 과학, 기술, 혁신 분...
    Read More
  6. No Image

    한국과 단교하려는 일본제일당 창당

    26일 일본에서 혐한 성격을 띄는 극우정당 '일본제일당(日本第一党, Japan First Party)'이 공식 창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일본제일당의 누리집에 따르면 지난해 11월 27일 사무실을 개소하고 업무를 시작한 바 있다.   27일 산경신문(産経新聞 산케이신붕)...
    Read More
  7. 한국-캐나다 항공편 6월에는 운항되나?

    코로나19 사태로 한국과 캐나다의 하늘길이 막히는 상황이 계속되고 있다.   대한항공(Korean Air)의 항공노선 운항 계획에 따르면 현재는 5월말까지 인천-밴쿠버, 인천-토론토 노선이 모두 결항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5월 초 인천-토론토 노선이 임시로 ...
    Read More
  8. 한국-캐나다 신진연구인력 교류 본격 착수

      과기정통부, 한-캐나다 신진연구인력 교류 본격 착수 - 한-캐 과기혁신협정 체결 후, 과학기술 협력 본격화 -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와 한국연구재단(원장 조무제, 이하 연구재단)은 한국-캐나다 간 과학기술혁신협정 체결(’16...
    Read More
  9. 한국-캐나다 성실무역업체 상호인정약정(AEO MRA), 11월 1일부터 전면 이행

      □ 관세청은 11월 1일(일)부터 ‘한국-캐나다 성실무역업체 상호인정약정’(이하 AEO MRA)을 전면 이행한다고 밝혔다. * 성실무역업체(AEO: Authorized Economic Operator) 제도: 관세청이 인정한 안전관리 공인 우수업체에 수출입과정에서 세관절차상 다양한 ...
    Read More
  10. No Image

    한국-캐나다 선편 우편물 지연

    한국 우정사업본부는 6일, 선박을 이용해 해외로 보내는 국제 우편(선편 우편)이 한진해운 법정 관리로 차질을 빚고 있다고 밝혔다. 20여 개국으로 보내는 선편 우편은 다음달은 돼야 정상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교민과 유학생이 많은 미국, 캐나다, 호주 등...
    Read More
  11. 한국-캐나다 나노 분야 협력 본격 추진

    서울--(뉴스와이어) 2017년 06월 09일 -- 나노코리아 조직위원회는 우리나라와 캐나다 간 나노분야 협력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한국-캐나다 자유무역협정(CKFTA) 발효 3년차를 맞이하여 ‘나노코리아 2017’ 전시회를 통해 양국 간 나노 기술 발전과 산업화 촉...
    Read More
  12. 한국-캐나다 9월부터 금융정보자동교환 실시

    한국과 캐나다 양국이 그동안의 논의에 따라 올 9월부터 금융정보를 자동교환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주밴쿠버 한국 영사관은 해당 내용을 공지하고 세법과 관련되어 성실히 신고해 불이익을 받지 말 것을 당부했다.   1. 다자간 금융정보자동교환 제도란? ...
    Read More
  13. No Image

    한국, 해외 입국자 10일간 무조건 격리 및 3회 검사 실시하기로

    국내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 총 5명 확진자 발생 국내 유입 차단 및 전파방지를 위한 추가조치 긴급 시행     ◇ 나이지리아 방문 후 입국한 40대 부부 등 총 5명에서 오미크론 변이 확인 ◇ 신종변이대응 범부처 TF 및 해외유입상황평가관계부처 회의 긴급 개...
    Read More
  14. No Image

    한국, 코로나19 백신 접종자에게 자가 격리 면제

    한국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백신접종을 완료한 경우 음성이고 증상이 없다면 자가격리를 5월 5일부터 면제한다고 밝혔다.   완화된 수칙이 적용되는 대상자는 접종 완료자로, 백신에 따라 정해진 접종 횟수인 2회(화이자, 모더나, 아스트라제네카 등) 또는 1...
    Read More
  15. 한국, 캐나다 제치고 명목 국내총생산 세계 9위

    한국이 코로나19의 대유행에 따른 경제 피해를 최소화해 지난해 국내 총생산 기준으로 세계 경제규모 9위에 올라설 것으로 추정됐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발표한 3월 중간경제전망(OECD Economic Outlook, Interim Report)는 한국의 기존 전망치 기준 ...
    Read More
  16. 한국, 청년 실업 세대간의 괴리 크다

        한국의 청년실업이 가장 심각한 문제로 떠오른 가운데 그 원인과 관련, 50대는 ‘청년 탓’, 20대는 ‘배경 탓’을 꼽아 세대 간 인식차가 크게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언론진흥재단 미디어연구센터는 리서치플러스에 의뢰해 지난 17~19일 전국 성인남녀 ...
    Read More
  17. 한국, 중국과 원/위안 직거래를 가능하게 하기 위한 외국환거래규정 정비

    기획재정부는 중국 내 원/위안 직거래시장 개설을 위한 근거를 마련해 개정한 외국환 거래규정이 8일부터 시행된다고 8일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이번 개정 규정에 따르면 중국 내 직거래시장이 개설되는 시점부터 원화 청산은행으로 지정된 KEB하나은행·...
    Read More
  18. No Image

    한국, 주택임대차 묵시적 계약갱신 거절 기간 단축

    한국 기획재정부는 올해 하반기부터 달라지는 30개 정부부처 153건의 제도와 법규사항을 담은 '2020년 하반기부터 이렇게 달라집니다' 책자를 29일 발간했다고 밝혔다.   이 가운데 특히 해외에 거주하면서 한국의 주택을 임대하는 사람은 이번에 바뀐 주택임...
    Read More
  19. 한국, 자산보다 부채가 증가 - 소득은 더 증가

    한국 통계청은 21일 가계금융 복지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2015년 3월말 현재 한국의 가구당 보유자산은 3억 4,246만원, 부채는 6,181만원으로 나타났으며, 2014년 한 해 동안 가구는 평균적으로 4,767만원 벌고, 처분가능소득은 3,924만원이었다.가구의 평...
    Read More
  20. No Image

    한국, 의대는 이제 그만

      한국의 의사 숫자는 OECD 국가들보다 상당히 적다. 게다가 의사들은 대도시 지역에 그리고 인기있는 진료과목에 편중되어 있어서 의사 수가 부족한 것이 현실이다. 그러다 보니, 대기 환자가 많다 보니 진료 시간이 짧아 자세한 설명을 들을 수 없다는 게 ...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71 Next
/ 1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