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한국의 청년실업이 가장 심각한 문제로 떠오른 가운데 그 원인과 관련, 50대는 ‘청년 탓’, 20대는 ‘배경 탓’을 꼽아 세대 간 인식차가 크게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언론진흥재단 미디어연구센터는 리서치플러스에 의뢰해 지난 17~19일 전국 성인남녀 2085명을 대상으로 청년문제에 대한 온라인 설문조사(표본오차 95% 신뢰수준에 ±2.03%포인트)를 실시한 결과 이 같은 결론을 얻었다고 24일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응답자 전체로 따지면 청년실업의 원인으로 “청년들이 임금이 높고 안정적인 일자리만 선호하기 때문”이라는 응답이 31.9%로 1위를 차지했다. 하지만 세대별로 보면 50대 이상 세대는 43.0%가 “청년들이 임금이 높고 안정적인 일자리만 선호하기 때문”이라고 답한 반면, 그 비율이 40대는 34.3%, 30대는 31.5%, 20대는 18.6%로 줄어들었다.

청년에 대한 세대간 인식차도 컸다. ‘청년’하면 연상되는 단어를 고르게 한 결과 20~30대 청년세대에선 취업, 실업, 일자리, 백수, 알바, 인턴 등 ‘청년실업’ 연관어의 비중이 55%나 된 반면에, 50대 이상 세대에선 청춘, 열정, 패기, 연애, 여행, 낭만, 미팅 등 ‘청춘’ 연관어 비중이 53%였다.

이 외에 우리 사회가 최우선적으로 해결해야할 과제를 물은 결과, 청년실업을 꼽은 응답자가 28.3%으로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해결해야 할 문제로 인구고령화(20.6%), 비정규직 문제(15.8%), 저출산 (9.6%) 등이 꼽혔다.

 

 

 

참조: 보도자료 https://www.kpf.or.kr/main/popup.do?menu_link=main/popup/pressRelease_popup&popup_num=2&combine_board_id=C002&num=7461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3269 한국과 캐나다, 인당 연간 보험료 비슷한 수준
3268 한국과 캐나다, 아동 수당 100달러 정도 차이 나
3267 한국과 캐나다 주택가격상승률, 다른 선진국보다 높아
3266 한국과 캐나다 자유무역 활용률 가장 높아
3265 한국과 캐나다 과학기술분야에서 서로 협력키로
3264 한국과 단교하려는 일본제일당 창당
3263 한국-캐나다 항공편 6월에는 운항되나?
3262 한국-캐나다 신진연구인력 교류 본격 착수
3261 한국-캐나다 성실무역업체 상호인정약정(AEO MRA), 11월 1일부터 전면 이행
3260 한국-캐나다 선편 우편물 지연
3259 한국-캐나다 나노 분야 협력 본격 추진
3258 한국-캐나다 9월부터 금융정보자동교환 실시
3257 한국, 해외 입국자 10일간 무조건 격리 및 3회 검사 실시하기로
3256 한국, 코로나19 백신 접종자에게 자가 격리 면제
3255 한국, 캐나다 제치고 명목 국내총생산 세계 9위
» 한국, 청년 실업 세대간의 괴리 크다
3253 한국, 중국과 원/위안 직거래를 가능하게 하기 위한 외국환거래규정 정비
3252 한국, 주택임대차 묵시적 계약갱신 거절 기간 단축
3251 한국, 자산보다 부채가 증가 - 소득은 더 증가
3250 한국, 의대는 이제 그만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71 Next
/ 1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