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캐나다가 미국을 제치고 한국 초등학생이 가장 많이 유학을 하는 나라인 것으로 드러났다.

 

한국교육개발원 교육통계서비스가 지난해 3월 1일부터 올해 2월 말까지를 기준으로 발표한 출국 유학생수에서 해외로 유학을 떠난 초등학생은 4천399명으로 전년(2017년 3월1일∼2018년 2월말) 대비 1천801명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체 조기유학생 수는 9000명에 달해 전년보다 약 200명 가량 늘었다.

 

캐나다 유학 초등학생은 지난해 1천134명에서 올해 1천201명으로 늘어나 캐나다가 2년 연속 미국을 제치고 초등학생 조기유학 최선호 지역이 됐다.

 

캐나다, 미국에 이어 3위는 필리핀(440명), 4위 말레이시아(336명), 5위 중국(242명), 6위 뉴질랜드(221명), 7위 호주(207명) 순으로 나타났다.

 

다만 중학생과 고등학생의 조기유학은 여전히 미국이 선호도가 높았다.

중학생의 경우 조기유학자수는 2천893명으로 미국(741명)에 이어 캐나다(604명), 필리핀(374명), 중국(287명) 등의 순이었다.

고등학생의 전체 유학생 수는 1천785명으로 미국(605명), 캐나다(278명), 중국(181명) 등으로 나타났다.

 

 

 

 

연도 시도 학제 합계
(유학+파견동행+해외이주)
유학                      
        미국 캐나다 영국 일본 중국 호주 뉴질랜드 중동 남미 동남아시아 (세부 국가는 2010년도부터 조사됨)
                            필리핀
2018 전체 초등학교 11,271 4,103 722 1,134 66 67 240 167 235 44 22 916 399
2018 전체 중학교 4,469 2,761 673 555 34 41 306 77 139 13 13 650 382
2018 전체 고등학교 2,429 2,028 743 271 50 94 210 67 55 3 9 237 143
2018 전체  (일반고) 1,997 1,670 622 221 39 76 174 57 45 2 7 202 127
2018 전체  (특목고) 170 140 47 12 5 6 6 3 4          -           - 11 2
2018 전체  (특성화고) 63 51 13 5 2 5 9 3 2          - 1 4 4
2018 전체  (자율고) 199 167 61 33 4 7 21 4 4 1 1 20 10
2018 전체 18,169 8,892 2,138 1,960 150 202 756 311 429 60 44 1,803 924
2019 전체 초등학교 12,352 4,399 803 1,201 57 63 242 207 221 33 26 1,092 440
2019 전체 중학교 4,548 2,893 741 604 26 30 287 105 122 7 25 710 374
2019 전체 고등학교 2,147 1,785 605 278 43 78 181 51 51 4 13 170 98
2019 전체  (일반고) 1,707 1,432 502 232 32 62 148 47 43 2 10 143 76
2019 전체  (특목고) 140 124 35 10 3 4 9 1 1          -           - 3 2
2019 전체  (특성화고) 49 40 5 6           - 5 9              - 1          -           - 8 8
2019 전체  (자율고) 251 189 63 30 8 7 15 3 6 2 3 16 12
2019 전체 19,047 9,077 2,149 2,083 126 171 710 363 394 44 64 1,972 912

 

출처: https://kess.kedi.re.kr/post/6671005?code=&words=&since=&until=&page=1&itemCode=04&menuId=m_02_04_03

 

 

Canada Flag

?

  1. No Image

    코로나19 사태로 캐나다 여권 1만 개 지연 배달

    캐나다여권을 신청했으나 코로나19 사태로 아직 여권을 받지 못한 시민권자들이 곧 여권을 받을 전망이다.   서비스캐나다와 여권국(Passport Canada)은 3월 중순 대면 서비스를 중단하고 전화와 온라인으로만 민원업무를 처리하고 있는 상태였고 캐나다우편공...
    Read More
  2. 코로나19 환자 중환자실 사망률은 41.6%

    영국마취학회(Association of Anaesthetists)는 중환자실(ICU: Intensive Care Unit)에 코로나19 감염증으로 입원한 환자들의 사망률이 지난 몇 개월간 3분의 1 정도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팀쿡(Tim Cook)교수가 유럽, 아시아, 북미 등 3개 대륙...
    Read More
  3. No Image

    한 눈에 보는 6월 캐나다 노동시장

    코로나19로 인해 6월까지 영향을 받은 근로자의 수는 310만 명으로 2월에서 4월까지 550만 명에서 43% 감소했다.   코로나19 이전의 상태로 회복 속도는 남성이 여성보다 빠르게 나타나고 있다. 핵심 근로 계층인 25세에서 54세까지의 연령층에서 남성은 6%만 ...
    Read More
  4. 세계 인구는 2064년 최고점 97억 명에 달해

    미국 워싱턴대 보건계량분석연구소(IHME: Institute for Health Metrics and Evaluation)연구소는 현재 약 78억명인 전 세계 인구가 2064년에 97억 3000만명으로 최고점에 도달한 뒤 점점 감소해 2100년에는 87억 9000만명으로 감소한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Read More
  5. No Image

    한국 외교부, 카카오 서비스로 해외 체류 국민 보호하기로

    한국 외교부가 올 12월부터 카카오와 손잡고 해외 체류 국민 보호에 나설 예정이다.   외교부 영사콜센터는 올 12월부터 연중 무휴 24시간 카카오톡을 통해 해외 체류 지역에 위험상황이 발생했을 때 카카오 안전 알림 서비스를 제공해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
    Read More
  6. No Image

    코로나19로 소비자가격지수 가중치와 파생 장바구니 가중치 격차 커져

    캐나다 통계청은 코로나19로 소비자들의 소비 양상이 소비자 가격지수(CPI: Consumer Price Index) 상에서 커다란 격차가 발생하고 있음을 확인했다고 발표했다.   코로나19로 경제가 침체한 가운데 재정 및 노동 시장에서 충격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캐나...
    Read More
  7. No Image

    한국 차세대 전자여권 발급 시기 최대 내년 12월로 연기

    코로나19 사태로 여권 발급이 급감해 기존 재고를 소진하기 위해 차세대 전자여권 발급 시기가 늦춰진다고 한국 외교부가 발표했다.   다음은 발표 내용 전문이다.   □ 외교부는 차세대 전자여권 전면발급 시기를 올해 12월에서 최장 1년 늦추기로 하였다.   ...
    Read More
  8. No Image

    18세 미만 캐나다 국적자 F-4 신청 시 범죄경력증명서 제출 면제

    밴쿠버 영사관은 18세 미만의 캐나다 국적자가 F-4비자를 신청할 때 범죄경력증명서 제출이 면제된다고 공지했다.   이하는 영사관의 발표 내용이다.   재외동포사증(F-4)을 신청할 때 해외범죄경력증명서를 의무적으로 제출해야 하는데, 지금까지 만 60세 이...
    Read More
  9. No Image

    전세계 코로나19 신규 감염자 수 최다 기록

    세계보건기구(WHO)가 12일 발표한 일일 상황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24시간 동안 전 세계에서 보고된 코로나 신규 확진자는 23만 370명으로 지난 10일의 기록인 22만 8186명을 넘어섰다.   전세계적인 코로나19 대유행(pandemic)이 가라앉기는 커녕 점점 더 심...
    Read More
  10. 캐나다 시민권, 불임부부나 동성 배필(same-sex couples)의 자녀에도 적용된다

    캐나다의 가족이 캐나다인 자신만큼이나 다양해지고, 모든 사람들이 누구를 사랑하든 어떤 정체성을 가지든 관계없이 동일한 권리와 기회를 가질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캐나다 가족의 다양성 인식에 있어 캐나다 이민부는 시민권법(Citizenship Act) 하...
    Read More
  11. No Image

    비씨 주민의 30%는 재정 상황에 어려움 겪어

    캐나다 금융기관 가운데 하나인 신용조합 코스트캐피탈세이빙스(Coast Capital Savings)가 실시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대다수의 비씨주 거주민들이 정부의 경제재개 3단계 시행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고용과 개인 재정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
    Read More
  12. No Image

    한국은 전자정부 강국, 캐나다는 중위권에 머물러

    국제연합(UN)이 조사한 2020년도 UN 전자정부평가에서 한국은 종합 2위, 캐나다는 28위에 그쳤다. 이 조사는 전자정부발전지수(EGDI: E-Government Development Index)와 온라인참여지수(EPART: E-Participation Index)를 점수화해 순위를 매긴 것이다.   국제...
    Read More
  13. No Image

    캐나다 실업율 12.3%

    캐나다의 6월 실업율이 12.3%로 전월보다 1.4포인트 낮아졌다.   캐나다 통계청에 따르면 코로나19로 인한 제한조치가 점차 완화되면서 전월보다 고용이 5.8% 상승했다고 밝혔다.   고용 상황은 여성보다 남성에 있어서 조금 더 빠르게 상승하고 있는 것으로 ...
    Read More
  14. 해외거주 가족용 마스크, 한 번에 최대 90장 발송 가능

    □ 관세청(청장 노석환)은 정부의 마스크 수급정책이 ‘시장형 수급관리 체계’로 전환됨에 따라 13일부터 국제우편(EMS)을 통해 해외거주 가족에 보내는 보건용 마스크 발송수량을 분기별 최대 90장으로 늘리기로 했다.  ㅇ 그동안 내국인이 구매할 수 있는 공적...
    Read More
  15. 밴쿠버, 어린이보호구역 24시간 적용

    밴쿠버 시의회가 8일 회의에서 현재 어린이보호구역(school zone) 속도제한(시속 30km) 규정을 연중 상시로 적용하는 안건을 승인했다. 지금까지 적용시간은 학교 수업이 있는 날인 주중(월-금) 오전 8시~오후 5시였다.    이번 안건 승인으로 어린이보호구역...
    Read More
  16. 서비스 캐나다 일부 사무소에서 업무 재개

    캐나다 국민의 복지 담당 부서인 서비스캐나다 사무소가 8일부터 일부 대면 업무를 재개한다고 밝혔다.   전국 318곳의 서비스캐나다 사무소 가운데 단지 14곳 만이 투명가림막을 설치하고 업무를 제공하며, 이번 달 안으로 추가로 약 90곳이 사무소 문을 다시...
    Read More
  17. 코로나19 사태 이후, 캐나다 기본소득 지급제도 도입할까?

    캐나다 정부는 코로나19 사태 이후에 침체된 경제로 살기 힘든 국민들에게 기본소득(Basic income)을 지급하는 방안을 논의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일자리를 잃거나 시간이 줄어 수입이 준 국민들에게 비상지원금인 캐나다비상대응혜택(CE...
    Read More
  18. No Image

    캐나다인 68% 코로나19백신 접종 희망해

    코로나19 사태로 경제 및 사회 활동이 위축된 상태에서 백신 개발 만이 거의 유일한 중요한 해결책으로 꼽히는 가운데 캐나다인들은 대다수가 가능하다면 접종을 하겠다는 뜻을 보인 것으로 조사됐다.   캐나다 통계청이 7일 발표한 백신접종 의향조사 결과를 ...
    Read More
  19. No Image

    코로나19 캐나다보조금, 한국인이 가장 많이 챙겨

    코로나19 확산으로 캐나다 정부가 지원하는 보조금을 가장 많이 챙긴 그룹은 한국인으로 조사됐다.   캐나다 통계청은 6일 코로나19가 소수민족(visible minority)에게 끼친 경제적 영향이라는 보고서에서 캐나다의 한국인은 12개 분류 그룹 가운데 4번째로 타...
    Read More
  20. No Image

    온타리오주 코로나19 일일 사망자 처음 0명 기록

    온타리오 주에서 거의 100일 만에 코로나19 사망자가 처음으로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3월말 이후 매일 발생했던 코로나19 사망자는 온타리오주 보건부가 6일 발표한 5일의 상황에서 0명이라고 발표했다.   그동안 4월말에 코로나19 바이러스가 급속히 ...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139 Next
/ 1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