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캐나다 통계청이 발표한 캐나다의 인구추계에 따르면 캐나다 인구는 지속적으로 증가해 2068년에는 5천5백만 명에 이를 전망이다. 최대 예상치는 7천만 명이다.

 

또한 노령 인구도 덩달아 증가하지만 경제활동 인구는 그 비율이 감소할 것으로 내다봤다. 향후 20년간은 특히 노령화가 빨리 진행될 것으로 예측했다.

2018년 현재 65세 이상의 노령인구 비율은 17.2%이나 2068년에는 21.4%~29.5% 사이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됐다. 80세 이상의 인구도 550만 명에 달할 것으로 예측됐다.

 

 

Infographic: What will the population of Canada look like in 2068?

 

 

출처: https://www150.statcan.gc.ca/n1/daily-quotidien/190917/dq190917b-eng.htm

https://www150.statcan.gc.ca/n1/pub/11-627-m/11-627-m2019050-eng.htm

https://www150.statcan.gc.ca/n1/pub/11-627-m/11-627-m2019050-eng.pdf 

 

?

  1. No Image

    비씨주, 내년 7월까지 월세 동결하기로

    코로나19 재확산이 심각한 상황에 이르러 결국 봉쇄조치에 이르는 비씨주가 서민들의 주거 안정을 도모하기 위해 내년 7월까지 월세 동결을 연장한다고 발표했다.   주정부는 주택 월세를 2021년 7월 10일까지 동결하고, 2020년 12월 1일 이전 인상 통보는 모...
    Read More
  2. No Image

    전세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5천만 명 넘어서

    전세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가 드디어 5천만 명을 돌파한 것으로 8일 통계누리집인 월도미터에 나타났다.   이날 전세계 누적 확진자 수는 5073만 명으로 집계됐고 미국은 1천만 명이 넘은 상태로 2위인 인도보다 150만 명 이상 많은 상태다. 전세계 누적...
    Read More
  3. No Image

    온타리오, 코로나19 확진자 연일 신기록 경신

    온타리오주의 하루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연일 신기록을 경신해 우려를 더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8일 발표된 신규 확진자 수는 1328명으로 전일보다 17.31% 증가했고 일주일 평균으로도 1000명 수준을 넘어섰다.   지난달 30일 이후 900명을 넘기 ...
    Read More
  4. No Image

    비씨주, 코로나19 급속 확산으로 결국 2주간 봉쇄하기로

    비씨주 내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연일 최고치를 경신하며 급속히 확산하자 결국 보건당국이 남부 본토(Lower Mainland) 지역에 대해 모든 친목 모임과 실내 단체 활동을 금지하는 명령을 발령했다.    비씨 최고 보건담당관은 7일 오후 코로나19 확진자가 몰려...
    Read More
  5. No Image

    캐나다 총리, 미국 대통령 공식 당선 확정 전에 축하 메시지

    캐나다가 새로운 미국 대통령의 당선을 공식적으로 축하하며 현 대통령의 패배를 인정했다.   캐나다 총리는 미국의 공식적 당선 확정이 끝나기도 전에 당선 축하 성명을 발표하고, 양국 간의 특별한 관계를 강조했다. 그동안 현 대통령과의 껄끄러운 관계가 ...
    Read More
  6. No Image

    국경서비스국에 비인가 개인방역용품 무단 반입 적발돼

    캐나다국경서비스국(CBSA: Canada Border Services Agency)는 정부로부터 인가를 받지 않거나 가짜인 개인방역용품이 비씨주 국경을 통해 반입하려던 것을 적발해 압수했다고 밝혔다. 이번 결과는 국경서비스국, 보건부, 기동경찰(RCMP) 등 여러 기관이 합동으...
    Read More
  7. No Image

    캐나다 결혼자는 3800만 명

    캐나다 결혼자는 2020년 기준으로 3800만 명으로 예상됐다.   캐나다 통계청은 2016년 이후의 성별, 연령별 결혼 여부 및 지속성을 조사해 발표했다. 결혼을 유지한 인구는 1435만 명에 불과해 결혼자의 절반 수준에 불과했다. 결혼했지만 이혼한 인구는 196만...
    Read More
  8. No Image

    한눈에 보는 캐나다 10월 경제

    캐나다 통계청이 한눈에 보는 10월의 경제 상황을 집계했다.   각 주별 코로나19 대유행 상황에 일자별 대처상황도 요약했다. 누나붓은 10월 1일에 15일까지 준주의 공중보건비상사태를 연장했으나 막상 종료일이 다가오자 29일까지 재차 연장했다. 뉴브런스윅...
    Read More
  9. No Image

    캐나다 입국 시 여행객이 해야 할 필수 조치 발표돼

    캐나다가 해외로부터의 입국자들에 대한 자가격리 지침을 강화하며 모든 입국자들에게 새롭게 의무적 요구사항을 발표했다.   오는 21일부터 캐나다를 최종목적지로 하는 항공편 여행객들은 탑승전 '캐나다도착'(ArriveCan) 응용프로그램(App)을 내려받아(down...
    Read More
  10. No Image

    캐나다 물가, 육류 및 과일류 가격 하락

    캐나다 통계청이 코로나19 사태 속에서 몇몇 식품의 평균 소매 가격 동향을 공개했다.   이에 따르면 9월 현재 소고기와 돼지고기를 비롯한 육류와 사과, 오렌지, 배, 포도 등의 과일류는 지난 5월과 비교해 가격이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소고기 가격...
    Read More
  11. No Image

    비씨주 식료품점 직원 코로나19 감염 확산 비상

    비씨주의 유명 식료품점에서 직원들의 감염으로 인한 코로나19 확산이 다수 발생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캐나다 최대 소매 유통업체 가운데 하나인 로브로(Loblaw)는 최근 각 지점에서 직원들의 코로나19 감염이 발생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비씨주에...
    Read More
  12. No Image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추가 보건 비용은 1610억 달러까지 예상돼

    코로나19 대유행이 캐나다 보건 분야에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캐나다 회의소(Conference Board of Canada)가 밝혔다.   이번 유행이 기존 건강관리 비용의 상승세에 더불어 새롭게 비용 상승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코로나1...
    Read More
  13. No Image

    캐나다군 실전 훈련에서 29세 한인 남성, 총격에 사망

    알버타주의 캐나다군기지(CFB: Canadian Forces Base)에서 실전 훈련(live-fire training exercise)을 받던 상등병 제임스 최(James Choi, 29세) 씨가 총탄을 맞고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고인은 광역밴쿠버 뉴웨스트민스터에 있는 왕립웨스트민스터 연대(...
    Read More
  14. No Image

    공포로 끝나 퀘벡시의 할로윈

    퀘벡의 오래된 도시 가운데 하나인 퀘벡시에서 할로윈데이에 흉기난동 사건이 발생해 2명이 숨지고 5명이 부상을 입는 참사가 발생했다.   사건은 할로윈인 지난 31일 토요일 밤 10시30분 경 중세유럽식 복장의 20대 남성이 장검을 휘두르며 샤토 프롱트낙 호...
    Read More
  15. No Image

    전 세계 코로나19 점점 더 확산

    코로나19가 2차 대유행을 넘어서는 수준으로 확산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에서는 하루 신규 확진자 수가 드디어 10만 명을 상회하게 됐고, 전 세계적으로 하루 신규 확진자 수가 50만 명을 넘어선 지 3일도 안 되어 57만 명을 넘어서 최고치를 경신...
    Read More
  16. No Image

    코로나 사태에서 캐나다 평균 주급은 7.9% 상승

    코로나19 대유행으로 경제가 침체에 들어간 가운데 캐나다의 8월 평균 주급은 작년에 비해 7.9% 상승해 $1114.37인 것으로 집계됐다.   또 8월에는 급여 근로자 수가 30만 명 증가해 V자로 반등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캐나다 통계청이 30일 발표한 8월...
    Read More
  17. No Image

    캐나다 작년 이민자 34만 명, 내년 이민자 40만 명 계획

    캐나다는 작년에 이민자를 34만 1180명을 받아 들였고 코로나 19로 주춤해진 가운데 내년에는 40만 1천 명을 받아들여 경제회복을 지원할 예정이라고 이민부가 밝혔다.   관련법에 따라 이민부는 매년 11월 1일 이전에 3년 간의 이민 수용 계획을 발표해야 하...
    Read More
  18. No Image

    밴쿠버 도심의 차량 통행료 부과 검토 중

    밴쿠버시가 기후비상행동계획(Climate Emergency Action Plan)의 일환으로 차량의 도심 진입을 억제하기 위해 차량 통행료 부과를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탄소 오염(carbon pollution)의 39%는 차량에 사용되는 휘발유 또는 디젤유의 연소로 촉발되...
    Read More
  19. No Image

    캐나다 자영업자도 코로나19로 휘청

    캐나다 자영업자연대(CFIB: Canadian Federation of Indepnent Business)가 조사한 10월 사업척도(Business Barometer)에 따르면 지난 5월부터 3개월 연속 반등했던 이 척도가 10월 들어 53.3으로 5.9포인트 하락해 역대 최저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
    Read More
  20. No Image

    캐나다 기준금리 2023년까지 유지할 가능성 높아

    캐나다 중앙은행(Bank of Canada)이 28일 정례 금리정책회의에서 기준금리를 현행 0.25%로 동결한다고 발표했다.   중앙은행은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불확실성으로 기준금리를 동결하고 경기침체와 실물경제가 개선될 때까지 당분간 관망세를 유지한다고 밝혔...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148 Next
/ 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