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캐나다 통계청은 캐나다의 6월 건축허가가 전달에 비해 2.3% 감소한 81억 달러에 그쳤다고 밝혔다.

 

주별로는 알버타주에서 다가구용 주택 건축허가가 크게 감소했고 이어서 온타리오와 퀘벡주에서도 다가구주택 허가가 크게 감소했다. 그러나 비씨주에서는 다가구주택 건축허가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전체적인 다가구주택 건축허가의 감소가 전체적인 감소세를 주도했다.

 

그러나 비거주용 부문에서는 오히려 4.6% 상승한 29억 달러를 기록했다. 알버타주와 온타리오주에서의 증가는 기타 6개주의 감소분을 상쇄한 것으로 분석됐다.

 

지난 1/4분기에 2.4% 상승했던 허가액수는 2/4분기에 1.8% 하락세로 전환했다.

bar stacked chart&8211;Chart3,

 

  Single-family dwellings Multi-family dwellings
Canada -72.1 -244.6
Newfoundland and Labrador 0.2 -0.7
Prince Edward Island -0.5 -1.6
Nova Scotia 1.9 -15.3
New Brunswick 2.9 -0.1
Quebec -9.1 -31.4
Ontario -37.4 -49.4
Manitoba -0.5 -7.7
Saskatchewan 3.8 -24.2
Alberta -12.8 -118.3
British Columbia -19.3 17.2
Yukon -1.1 -12.5
Northwest Territories -0.2 -0.5
Nunavut F F

 

출처: https://www150.statcan.gc.ca/n1/daily-quotidien/180808/dq180808a-eng.htm?HPA=1

?

  1. 26Mar
    by

    캐나다 평균 임금 비교

  2. 26Mar
    by

    캐나다 일자리 분야별로 1.9%~12.6% 증가

  3. 26Mar
    by

    아시아 국가들의 헨리 여권 지수 최상위에 올라

  4. 21Mar
    by

    캐나다 실업 급여 수급자 12.1% 감소

  5. 20Mar
    by

    캐나다 가구당 실 소비액수 지속 증가

  6. 20Mar
    by

    행복한 나라 한국은 54위, 캐나다는 9위

  7. 19Mar
    by

    토론토 차량 향한 총격으로 3명 중상

  8. 18Mar
    by

    밴쿠버섬과 시애틀 사이 지진대 활동 징후 있어

  9. 18Mar
    by

    밴쿠버시, 불법 단기 숙박 임대 단속

  10. 16Mar
    by

    캐나다 원조교제 대학생 유행

  11. 16Mar
    by

    캐나다에서 대기 오염 도시에 퀘즈넬과 프린스조지 선정 불명예 - 밴쿠버 공기질 좋아

  12. 15Mar
    by

    비밀번호 보호에 주의해야 - 재활용은 위험

  13. 15Mar
    by

    콘코디아, 창의적 인재 육성 위해 장학금 560만달러 조성… 퀘벡 소재 예술학부에 수여된 최대 규모의 기부금

  14. 15Mar
    by

    캐나다 부, 2.2% 감소 충격

  15. 14Mar
    by

    밴쿠버 영사관, 환치기 사기 주의보

  16. 14Mar
    by

    캐나다 단기 숙박 임대 폭발적으로 증가

  17. 13Mar
    by

    캐나다의 55세 이상 장기 부부는 10명에 7명 꼴

  18. 12Mar
    by

    광역 밴쿠버 주택 20%는 비거주자 참여

  19. 12Mar
    by

    캐나다 서부도 퀘벡처럼 독립 원해

  20. 11Mar
    by

    컴퓨터 결재에 소숫점 잘못 찍어 만 달러 송금 실수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1 Next
/ 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