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금융잡지 러브머니(LoveMoney)가 조사한 부패가 적은 청렴국가로 뉴질랜드가 뽑혔다.

 

캐나다는 이 순위에서 8위를 차지해 부패가 적은 국가에 선정됐다.

2위에는 덴마크, 3위에는 핀란드와 노르웨이, 스위스가 공동으로 선정됐다. 싱가폴과 스웨덴은 공동 6위에 올랐다.

 

한편 미국은 16위, 일본은 20위에 올랐으나 한국은 아쉽게도 순위에 오르지 못했다.

 

순위   국가
1   뉴질랜드
2   덴마크
3   핀란드
3   노르웨이
3   스위스
6   싱가폴
6   스웨덴
8   캐나다
8   룩셈부르그
8   네덜란드
8   영국
12   독일
13   호주
13   홍콩
13   아이슬랜드
16   오스트리아
16   벨기에
16   미국
19   아일랜드
20   일본

 

출처: https://www.lovemoney.com/galleries/62519/the-worlds-least-and-most-corrupt-countries-revealed?page=22

 

?

  1. 12Jan
    by

    공룡 멸종된 소행성 충돌 때 거대 해일 발생했다

  2. 12Jan
    by

    화폐의 유통 수명은 한국 화폐가 길어

  3. 11Jan
    by

    2020 동경올림픽, 뇌물 스캔들로 얼룩 가능성 높아

  4. 11Jan
    by

    캐나다 고용 지수 1.1% 증가

  5. 10Jan
    by

    미국인들, 캐나다 이민 선호

  6. 10Jan
    by

    가장 정신건강이 좋은 주는 퀘벡주

  7. 09Jan
    by

    아시아 국가들, 2019년 ‘여권의 힘’서 우세

  8. 09Jan
    by

    캐나다 드론 안전 규정, 6월 1일부터 발효

  9. 09Jan
    by

    미국 정부 일시 업무정지로 공항 지연

  10. 08Jan
    by

    자폐증 환자는 뇌 신경세포(neuron)가 만들어지는 과정부터 정상인과 달라

  11. 08Jan
    by

    캐나다 주택 거래 줄면서 가격 안정세로 돌아서

  12. 07Jan
    by

    일본 출국세 1000엔 7일부터 징수 시작

  13. 07Jan
    by

    캐나다 국내 우표 가격 5센트 올라

  14. 06Jan
    by

    캐나다 국립공원 청소년까지 입장 무료, 유료 항목은?

  15. 06Jan
    by

    감독과 투명성 없는 공권력 권한은 헌법에 위배

  16. 05Jan
    by

    2018년 한국 국적 포기자 3만 명 넘어

  17. 04Jan
    by

    캐나다 주택시장 점차 안정세

  18. 03Jan
    by

    미국에서 공부하는 유학생 운전 시, 현지 면허 취득 필수

  19. 03Jan
    by

    캐나다 여성 최고경영자도 '이중 유리 천장'으로 차별 받아

  20. 03Jan
    by

    미국 대협곡 여행하던 캐나다 한인 어학연수생 추락 중상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95 Next
/ 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