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금융잡지 러브머니(LoveMoney)가 조사한 부패가 적은 청렴국가로 뉴질랜드가 뽑혔다.

 

캐나다는 이 순위에서 8위를 차지해 부패가 적은 국가에 선정됐다.

2위에는 덴마크, 3위에는 핀란드와 노르웨이, 스위스가 공동으로 선정됐다. 싱가폴과 스웨덴은 공동 6위에 올랐다.

 

한편 미국은 16위, 일본은 20위에 올랐으나 한국은 아쉽게도 순위에 오르지 못했다.

 

순위   국가
1   뉴질랜드
2   덴마크
3   핀란드
3   노르웨이
3   스위스
6   싱가폴
6   스웨덴
8   캐나다
8   룩셈부르그
8   네덜란드
8   영국
12   독일
13   호주
13   홍콩
13   아이슬랜드
16   오스트리아
16   벨기에
16   미국
19   아일랜드
20   일본

 

출처: https://www.lovemoney.com/galleries/62519/the-worlds-least-and-most-corrupt-countries-revealed?page=22

 

?

  1. 11Sep
    by

    마이크로소프트 캐나다 본사, 토론토 시내로 이전

  2. 11Sep
    by

    자동차로 국경통과하는 미국인 수는 증가, 캐나다인 수는 감소

  3. 10Sep
    by

    미국에 불법 체류 최대 국적자는 캐나다인 - 9만 3000명

  4. 09Sep
    by

    광역밴쿠버에서 가장 지출이 많은 도시는 웨스트밴쿠버

  5. No Image 08Sep
    by

    중국도 배우자 등급 뜬다 - 유학파에 북경에 거주해야

  6. 07Sep
    by

    여행객 패션은 SNS인증을 위해 신경쓴다

  7. 06Sep
    by

    대학 가려면 남녀공학 고교보다 남고가 유리

  8. 06Sep
    by

    비씨주, 4만 달러 이하 소득자는 저소득층 혜택

  9. No Image 05Sep
    by

    캐나다 대학 학비 3.3% 인상된 5838달러

  10. 04Sep
    by

    본국 귀국령에 망명 신청하는 사우디 유학생 20명 넘어

  11. 04Sep
    by

    비씨주 성인자녀와 동거하는 베이비부머 24%

  12. 03Sep
    by

    고국에 돌아가는 유학생 불만족도 높아

  13. No Image 03Sep
    by

    비씨주 교통보험, 보조 운전자 등록해야

  14. 02Sep
    by

    캐나다 원자재 물가 지수 소폭 상승

  15. No Image 01Sep
    by

    에어캐나다, 모바일 앱 해킹으로 개인정보 유출

  16. No Image 01Sep
    by

    트럼프 미국 대통령 북미자유무역협정에서 캐나다를 제외할 수 있다고 협박

  17. No Image 31Aug
    by

    캐나다 해산물 허위 표기 사기에 가까워

  18. 31Aug
    by

    비씨 주민의 스마트폰 중독은 심각한 수준

  19. 30Aug
    by

    '하나의 중국' 원칙에 지역명 대신 화폐를 사용한 항공사

  20. No Image 30Aug
    by

    캐나다 국내총생산 2.9% 증가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6 Next
/ 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