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한국과 중국의 젊은이들의 외국경험이 늘면서 원정출산도 사실상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한국에서는 최근에도 원정출산에 대한 뉴스가 나오면서 지난 10년 간 미국, 캐나다 등에서 입국한 영아의 수가 총 8만1,398명으로 집계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해 캐나다의 리치몬드에서는 중국인의 원정출산에 대한 뉴스가 보도된 적이 있다.

 

그러나 과거와 달리 최근의 젊은이들은 산후조리원 또는 병원 등에서 정보를 입수하고 자신들의 경험을 살려 방을 임대하고 개인 산후조리사를 고용하는 등 비용을 절감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최근 캐나다의 온라인 카페에는 어린 자녀가 있는 가정의 이민에 대한 상담이 급격히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이는 최근의 한국의 불안한 상황보다는 미세먼지와 끝없는 경쟁에 내몰리는 교육환경 등의 영향으로 분석되고 있다.

 

캐나다에서 출생한 신생아는 캐나다 시민이라고 캐나다 정부는 밝히고 있다. 1947년 이후로 캐나다 정부는 캐나다 국내에서 출생한 모든 아기들에게 시민권을 부여하고 있다. 

 

출처:

http://www.cic.gc.ca/english/resources/tools/temp/visa/processing/birth.asp

http://www.international.gc.ca/protocol-protocole/policies-politiques/births-naissances.aspx?lang=eng

 

참고:

http://www.ichannela.com/news/main/news_detailPage.do?publishId=000000059215

https://search.daum.net/search?w=news&req=tab&q=%EC%9B%90%EC%A0%95%EC%B6%9C%EC%82%B0&cluster=y&viewio=i&repno=0&n=10&p=1&related_page=1&cluster_docid=26fQyulJcuAhA5CiBh

http://www.zettesanhu.com/information/info_double_country.asp

https://www.youtube.com/watch?v=pCoyfH4IyZA

 

?

  1. 알버타와 비씨주간 무역 분쟁 협상 제안

    알버타주가 비씨주의 포도주 수입 금지 조치를 취한 것에 대해 비씨주정부가 공식적으로 조치를 취하기 시작했다.   브루스 랄스톤(Bruce Ralston) 비씨주 통상부 장관은 캐나다 자유무역협정(CFTA: Canadian Free Trade Agreement)에 따라 분쟁 해소를 공식 ...
    Read More
  2. No Image

    한국 가는 국제선 유류할증료 상승

    국제유가가 계속 상승하면서 다음달부터 국제선 유류할증료가 한 단계 더 오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다음달 국제선 유류할증료는 4단계에서 5단계로 이달보다 한 단계 상승하게 돼 다음달 발권하는 국제선 항공권에는 이동 거리에 따라 편도 기준 최고 5만6천...
    Read More
  3. 미국 전시중인 진시황 병마용 손가락 절단 사건에 중국은 강력 처벌 및 보상 요구

    미국에서 전시 중인 진시황 병마용(terracotta warrior)의 손가락을 부러뜨려 가져간 사건에 중국 당국이 강력한 항의와 함께 보상을 요구했다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19일 보도했다.   지난해 12월 21일 필라델피아 프랭클린 인스티튜트 박물...
    Read More
  4. 캐나다,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종합 3위 순항 중

    캐나다가 2018년 동계올림픽에서 종합 3위를 하고 있다.   캐나다는 한국과 달리 전체 메달수로 종합 순위를 판정하고 있다. 이에 따르면 노르웨이가 메달 22개로 1위, 독일이 17개로 2위를 차지한 데 이어 캐나다는 메달 15개로 3위를 하고 있다. 한국은 메달...
    Read More
  5. 평창 올림픽이 동계 올림픽 기록 경신한 종목은 콘돔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역대 동계올림픽 사상 가장 많은 수의 콘돔이 배포돼 기존의 올림픽 기록을 갱신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2014년 러시아 소치에서 개최된 동계올림픽에서는 10만 개의 콘돔이 배포됐지만 이번 평창올림픽에서는 11만 개의 콘돔이 배포...
    Read More
  6. 기호용 마리화나는 성인만 구입 가능

    캐나다 연방 정부의 합법화 조치에 따라 오는 7월 1일부터 기호용 마리화나가 합법이 됨에 따라 비씨주에서의 마리화나 판매에 대해 몇 가지 규정이 발표됐다.   개인 소지: 마리화나는 19 세 이상 성인만 구매가 가능하고, 공공장소에서는 최대 30 그램까지만...
    Read More
  7. LA 한인타운에서 한인 노인 폭행한 용의자 검거

    미국 내 최대 한인 밀집지역인 캘리포니아 주 로스앤젤레스(LA) 한인타운에서 지난 10일 발생한 '묻지마 폭행' 사건의 용의자가 경찰에 체포됐다고 로스앤젤리스 경찰이 밝혔다.   14일 LA 경찰국(LAPD)은 한인타운 중심가 대형마트에서 발생한 85세의 한인교...
    Read More
  8. 미국 플로리다 고교에서 무차별 총격으로 17명 사망

    미국 플로리다(Florida) 주의 파크랜드(Parkland)에 있는 마조리 스톤맨 더글라스 고등학교(Marjory Stoneman Douglas High School)에서 14일 오후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해 17명이 사망했다고 브로워드 카운티 셰리프(Broward County Sheriff)국이 밝혔다.   ...
    Read More
  9. 토론토 길거리 안전 비상 - 지하철에서 '묻지마 공격' 사건 발생

    토론토 지하철 1호선에서 발생했던 흉기 난동 사건이 '묻지마 공격'(random attack)으로 알려졌다.   12일 12시 40분경 지하철 1호선 칼리지역(College Station)에서 발생한 이 사건은 대상자를 특정하지 않고 아무에게나 흉기를 휘두른 것으로 신고를 받고 출...
    Read More
  10. 마네킹 싣고 혼잡차로 이용한 운전자 적발

    비씨주 교통경찰은 7일, 혼잡차로(HOV)를 2명인 것처럼 위장해 이용한 운전자를 적발했다고 밝혔다.   지난 6일 포트만 교통경찰은 해당 운전자를 1번 고속도로(Highway 1)에서 제한 속도를 넘겨 과속하며, 방향 신호도 켜지 않고 차로를 변경하다가 적발됐는...
    Read More
  11. 평창 동계올림픽 개막

    삼수 만에 이뤄낸 평창 동계올림픽이 9일 오후 8시 화려한 개막식을 열었다.   평창 올림픽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식은 5명의 아이들과 에밀레종 소리를 시작으로 한국 고유의 전통을 알릴 수 있는 무대와 현대 한국의 정보통신기술이 결...
    Read More
  12. 캐나다 총독, 한국 대통령과 면담

    한국 청와대는 7일 줄리 파예트 캐나다총독과 문재인 대통령이 회담을 가졌다고 발표했다. 다음은 청와대에서 정상회담 내용을 브리핑한 전문이다.   문재인 대통령은 7일(수) 오전 9시30분부터 25분간 본관 접견실에서 평창 동계올림픽 개막식 참석을 위해 방...
    Read More
  13. 비씨주, 경미한 교통사고 부상에 5500달러까지 보상

    비씨주 교통보험공사(ICBC)의 누적된 적자를 해결하기 위해 사고보험금 청구 상한 제도가 시행될 전망이다.   비씨주 신민당 정부가 교통보험공사의 ‘재정적 재앙’상태를 해결하기 위한 수단으로 '경미한 부상'(minor injury)에 대해 사고보험금 청구 상한액을...
    Read More
  14. 캐나다인 42% 연말에 과소비

    캐나다인들의 10명 중 4명(42%)가 연말연시 분위기에 돈을 과다지출했다고 입소스가 6일 밝혔다.   로얄뱅크(RBC)의 의뢰로 실시한 연말 휴가시즌 소비행태 조사보고서에 따르면, 초과된 평균 지출액은 530달러로 조사됐다.   주별로는 사스카취완주와 마니토...
    Read More
  15. 코퀴할라 고속도로에서 한인 관광버스 눈길 사고

    지난 주말인 4일 오전 10시경 코퀴할라 고속도로(Coquihalla Highway)에서 발생한 관광버스 탈선사고는 한인 학생 37명의 승객을 태운 관광버스가 눈길에 미끄러져 통제를 잃고 중앙분리대와 충돌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비씨주 응급서비스는 4대의 구급차를 현...
    Read More
  16. 온타리오에서 표준임대계약서 사용 4월 30일부터 의무화

    온타리오주에서 세입자와 임대주의 권리를 보호하는 표준임대계약서(Standard Form of Lease) 작성이 4월 30일부터 의무화된다.   온타리오주 지방자치부와 주택부는 단독·다세대 주택, 아파트, 콘도, 주택 지하 등 세를 놓을 때 임대주는 세입자와 온주정부가...
    Read More
  17. No Image

    온라인 여권 신청 주의해야

    캐나다 여권을 온라인으로 신청할 때 주의가 필요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 온라인 사이트에 대한 평판에는 지난 3년간 71건의 불만이 접수됐고 지난 1년 사이에 49건이 해결된 것으로 나타났다.   서비스캐나다를 통하지 않은 다른 온라인사이트에서 받은 양식...
    Read More
  18. 비씨주와 알버타주 무역전쟁 돌입 - 비씨주 포도주 수입 금지

    비씨주와 알버타주가 무역분쟁을 벌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레이첼 노틀리(Rachel Notley) 알버타주 수상은 6일 알버타주 내에 비씨주 포도주의 수입을 금한다고 발표했다. 알버타주에서 수입하는 비씨주 포도주는 연간 7천만 달러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
    Read More
  19. 세상에 이런 일이 - 캐나다 전국 대학에 수천 달러 소포 배달

    전국의 대학들에 발신자 불명의 소포들이 계속 우송돼 배송업체와 경찰이 추적에 나섰다.   캐나다 언론들에 따르면 세계적인 온라인쇼핑업체인 아마존(Amazon)으로부터 각 대학으로 배달된 소포에 잡다한 물건이나 성적 물품까지 들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Read More
  20. 영주권자 자녀도 보육료와 양육수당 받을 수 있어

    한국 헌법재판소는 지난달 25일 재판관 전원일치로 한국 거주 재외국민의 보육료와 양육비도 지원 대상이라며, ‘2015년 보육사업안내’에서 보육료와 양육수당 지원 대상을 한국 국적과 주민번호를 보유한 영유아로 규정하면서 외국 영주권을 취득한 재외국민인...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6 Next
/ 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