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캐나다 통계청은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5월 전체 실업률이 13.9% 역대 최고 수준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이전 최고 기록은 1982년 12월 13.1%였다.

캐나다 전국 실업률은 2월 5.6%, 3월 7.8%, 4월 13%를 기록하다가 5월에 결국 역대 최고치를 갱신하게 됐다.

 

실업률이 가장 높았던 지역은 뉴펀들랜드&라브라도(16.3%)로 전월 대비 2%가 상승했고 이어서 알버타(15.5%), 프린스에드워드(13.9%), 퀘벡(13.7%), 온타리오(13.6%), 비씨(13.4%)의 순으로 나타났고 마니토바(11.2%)는 오히려 4월보다 하락하며 가장 낮은 실업률을 기록했다.

 

Variations in provincial employment reflect easing of COVID-19 restrictions, %
  % change from February to April % change from April to May
Canada -15.7 1.8
Newfoundland and Labrador -15.7 5.3
Prince Edward Island -14.0 3.8
Nova Scotia -16.0 2.2
New Brunswick -13.7 5.4
Quebec -18.7 6.5
Ontario -14.5 -1.0
Manitoba -13.5 2.3
Saskatchewan -12.7 0.1
Alberta -15.5 1.4
British Columbia -15.6 2.0

 

 

그러나 각 주별로 경제 활동이 재개됨에 따라 5월에 약 29만개의 일자리가 추가되어 캐나다 실업률은 5월 중순부터 다소 하락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Thumbnail for Infographic 4: Unemployment rate at record high

출처: https://www150.statcan.gc.ca/n1/daily-quotidien/200605/dq200605a-eng.htm?HPA=1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3018 주택담보대출 금리 오름세로 전환
3017 백신 별로 접종 대상에 제한 있어
3016 지난해 캐나다 국내총생산은 5.4% 역성장
3015 비씨주 노령자 대상 2단계 백신 접종 시작
3014 세계보건기구, 전세계에 코박스 백신 공급
3013 버나비 노인 무차별 폭행 피의자는 한인으로 추정돼
3012 코로나19로 캐나다 빈부 양극화 일부 해소돼
3011 캐나다 생산자 가격 지수 한 눈에 본다
3010 올해도 캐나다의 날은 없다
3009 캐나다 부동산 시장 공실률은 높지만 재도약할 것으로 보여
3008 캐나다와 한국, 코로나 회복 순위 상승
3007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캐나다에서 승인
3006 캐나다 국적자도 한국에서 이혼소송 가능한 이유는?
3005 토론토 공항 도착 후 호텔 격리 거부자에 880달러 벌금 부과
3004 비씨주, 원활한 백신 접종을 위해 치과의사, 은퇴 간호사, 응급요원까지 동원하기로
3003 가장 윤리적인 기업에 캐나다 기업 4개 회사 선정돼
3002 캐나다, 80세 이상 코로나19 백신 접종 등록 시작
3001 캐나다 밴쿠버, 홍콩 다음으로 주택 가격 비싸
3000 비씨주 코로나19 변이 확진자 수 100명 넘어서
2999 코로나 19 한국어 안내와 접종 계획
Board Pagination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16 17 ... 163 Next
/ 1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