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캐나다에서 자업업자의 비율은 15%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290만 명에 불과한 숫자로 62%는 남성이고 38%가 여성이었다.

 

25세에서 54세까지의 핵심 근로층에서는 자영업자의 비율이 14%였으며 55세 이상의 장년층에서는 이 비율이 26%로 높게 나타났다.

 

가장 높은 분야는 농업, 원예, 수경 재배 분야로 94%에 달했다. 이어서 어업 분야가 78%, 요식 숙박업에서 72%나 됐다. 의사, 치과 의사, 수의사 등도 68%의 비율을 차지했다.

 

자영업을 하는 가장 큰 이유는 독립이며 스스로가 주인이라는 자유스러움이 33%였다. 직업의 특성상 자영업을 하는 이유도 15%나 됐다.

 

 

Self-employment in Canada, 2018

출처: https://www150.statcan.gc.ca/n1/pub/11-627-m/11-627-m2019040-eng.htm

 

 

farm,pastoral,field,cow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2208 캐나다에서 가장 위험한 도시는 톰슨 new
2207 써리 청소년 폭력으로 유학생 3명 추방, 3명은 검토 중 new
2206 세계 최고 과학자 순위에서 캐나다 6위, 한국 19위
2205 2019년도 글로벌 연금 지수, 캐나다는 9위, 한국은 29위
2204 살기 힘든 캐나다 - 캐나다 가구 저축률 최저로 떨어져
2203 캐나다, 점차 전기차로 대체 중
2202 국가 상표 가치, 캐나다는 3위 한국은 25위
2201 한국, 가구당 교육비 감소세 뚜렷
2200 기후 변화와 음식으로 인한 질병 사이에 연관성 있어
2199 9살짜리 전기공학사 탄생하나?
2198 재외동포기본법안 발의는 했으나 반대가 많아지나?
2197 캐나다 도시들, 운전하기 좋은 최고의 도시에 선정
2196 캐나다에 외국 유학생 60만 명 넘을 전망
2195 주택 가격, 대도시 별로 큰 차이 보여
2194 쥐는 힘 약해지면 사망률 높아져
2193 미국 고교에서 총격으로 3명 사망, 3명 부상
2192 캐나다 실업급여 수급 자격자 3.1% 증가해
2191 캐나다 이민자는 많아도 시민권 취득은 감소 추세
2190 캐나다인은 아직 환경물질에 안전한 편
2189 수면 지연은 정신건강에 해로워 - 침대에서 손전화기 자제해야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11 Next
/ 1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