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밴쿠버섬에서 하이킹을 하던 여성이 지나던 다른 여성 그룹에 떠밀려 12m 아래 절벽으로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지난 18일, 밴쿠버 섬의 지역 공원 중의 하나인 테티스 호수 공원(Thetis Lake Regional Park)에서 일어난 이 사고는 피해 여성이 하이킹을 하던 도중에 절벽에서 경치를 구경하다 술을 마시던 3명의 여성 그룹에게 떠밀려 떨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피해 여성은 다행히 의식을 잃지 않아 수영을 해서 탈출할 수 있었으며, 그 뒤에 병원에서 치료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가해 여성 그룹이 모두 20세에서 30세 사이의 백인 여성들로 추정되며, 당시 수영복과 선글라스를 끼고 있었고, 그 중 2명은 갈색 머리, 한 명은 블론드 머리라고 밝히며 목격자의 제보를 기다린다며 시민들의 신고를 당부했다.

 

출처: http://bc.rcmp-grc.gc.ca/ViewPage.action?siteNodeId=2127&languageId=1&contentId=59976

참고: https://www.cbc.ca/news/canada/british-columbia/thetis-lake-woman-pushed-from-cliff-rcmp-say-1.5144653

 

cliff,tree,sky,blue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2029 코퀴틀람 먼디공원에 곰 출현으로 바베큐 금지 조치 내려
2028 18개국 47개 대학, G7 의제 관련 6대 원칙 채택 및 구체적 실행방안 구상
2027 난기류 만난 에어캐나다 항공기, 호놀룰루 공항에 비상 착륙
2026 캐나다 10대 유학비 4만 5000달러
2025 캐나다 보건부, 임신부는 음식에 주의해야
2024 캐나다도 험한 농장일은 외노자 담당
2023 캐나다, 외국인이 살기 좋은 나라 3위에 올라
2022 캐나다 청소년의 40%는 이민 2세대 이하
2021 야간음주 후 유아 살해한 엄마에 8년형 선고
2020 독립판매자의 상품 결함에 장터 제공한 아마존도 책임 있어
2019 캐나다인, 기초 생활비에 고민 깊어
2018 2019년 떠오르는 10대 신기술은?
2017 캐나다 하수는 거의 처리되는 편으로 나타나
2016 캐나다 산모도 23%가 산후 우울증 겪어
2015 병역미필 유학생, 한국 체류 3개월 이상 허용 안 돼
2014 영사관 사칭한 보이스피싱 주의보
2013 빅토리아 중학생, 현장학습 도중 나무에 부딪혀 참변
2012 자동차 운행 전 바퀴 상태 점검해야
2011 비씨주 교육시스템 만족스럽지만 문제는 과밀학급과 교사부족
2010 캐나다 물가, 2.4% 상승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2 Next
/ 1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