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비씨주 교통경찰은 7일, 혼잡차로(HOV)를 2명인 것처럼 위장해 이용한 운전자를 적발했다고 밝혔다.

 

지난 6일 포트만 교통경찰은 해당 운전자를 1번 고속도로(Highway 1)에서 제한 속도를 넘겨 과속하며, 방향 신호도 켜지 않고 차로를 변경하다가 적발됐는데. 운전자와 대화를 나누던 경찰은 조수석에 앉은 사람이 이상하다고 느껴 자세히 보니 옷을 완전히 갖춰 입은 여성 마네킹이었다고 전했다.

 

경찰은 해당 운전자에게 교통법규 위반 티켓을 여럿 발부했고, 위장용 마네킹은 재사용을 방지하기 위해 몰수(a new home in a police car)한 것으로 전해졌다.

 

혼잡차로는 도로에 따라 다르지만 차에 2명 이상 탔을 때만 사용할 수 있는 다인승 차량 전용 차로다.

출처: http://bc.rcmp-grc.gc.ca/ViewPage.action?siteNodeId=2087&languageId=1&contentId=54271

?

  1. 17Jun
    by

    스카보로 놀이터 총격으로 소녀 2명 총상 입어

  2. 16Jun
    by

    이민자 유입으로 캐나다 인구 빠르게 증가

  3. No Image 16Jun
    by

    캐나다 1/4분기 국부 1.6% 상승

  4. 12Jun
    by

    홍콩 출신 이민자 30% 급증

  5. No Image 11Jun
    by

    캐나다 대마초 이용 실태는 말린 꽃 또는 잎이 76%

  6. 10Jun
    by

    미국 대통령, 캐나다 총리 성명을 거짓말로 폄하

  7. 09Jun
    by

    밴쿠버에 산만 유발한 뒤 절취하는 신종 범죄 유행

  8. 08Jun
    by

    캐나다 상원, 미라화나 합법화 법안 가결

  9. No Image 07Jun
    by

    토론토 대학, 안면인식 인공지능을 방해하는 사생활 보호 인공지능 개발

  10. 06Jun
    by

    다가구 주택 건설 감소세로 전환 - 밴쿠버 최대 감소

  11. 05Jun
    by

    캐나다, 평화지수 세계 6위에 올라

  12. 04Jun
    by

    캐나다 한인은 12만 3305명

  13. No Image 04Jun
    by

    캐나다 1/4분기 국민총생산 1.3% 성장

  14. 03Jun
    by

    한인에게는 어려운 캐나다 이민

  15. 03Jun
    by

    비씨주 교사연합, 교사부족 및 교육환경 문제 개선 요구

  16. 02Jun
    by

    캐나다 식품 90%가 유전자 변형 식품

  17. No Image 01Jun
    by

    비씨주 최저시급 인상

  18. 01Jun
    by

    캐나다, 미국산 철강 제품에 보복관세 부과하기로

  19. 31May
    by

    캐나다 기준금리 동결

  20. 30May
    by

    캐나다 내 항공권 값 크게 내려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9 Next
/ 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