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7월 19일 -- 6월 1일부터 시행된 TOEIC Speaking and Writing Tests 정책 변경에 대해 10명 중 7명의 수험자가 만족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 영어 교육 그룹인 YBM 홀딩스(대표이사 회장 민선식) 산하의 YBM 한국TOEIC위원회는 6월 한 달간 전국 주요 토익스피킹 센터에서 수험생들을 대상으로 토익스피킹 및 토익라이팅 정책 변경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먼저 노트테이킹(메모)을 하면서 시험에 응시한 소감(중복 응답)에 대해서는 ‘좀 더 편안하게 시험에 응시할 수 있었다’는 답변이 47%로 가장 많았으며, ‘시험 중 답변하는 과정에서 주요 정보를 놓치는 실수를 줄일 수 있어서 좋았다(24%)’, ‘수험자의 요구를 반영한 긍정적인 정책 변경이라고 생각한다(22%)’ 등 긍정적인 답변이 주를 이뤘다. 

시험 중 노트테이킹 허용 정책이 시험에 도움이 되었는지 질문에 70%의 응답자가 긍정적으로 답변했다. 세부적으로 보면 ‘약간 그렇다(41%)’, ‘매우 그렇다(30%)’ 순으로 긍정 답변이 과반수 이상을 차지했고, 이후 ‘모르겠다(18%)’, ‘별로 아니다(5%)’, ‘전혀 아니다(3%)’ 순이었다. 

또한 토익스피킹 시험 중 일부 문항의 답변 준비시간 연장이 시험에 도움이 되었는가 하는 질문에는 ‘약간 그렇다’가 40%, ‘매우 그렇다’가 33%로 응답자의 73%가 긍정적으로 답변했다. 이후 ‘모르겠다(18%)’, ‘별로 아니다(3%)’, ‘전혀 아니다(1%)’ 순으로 나타났다. 

한편 토익스피킹 또는 토익라이팅 응시 목적 질문에 ‘목표하는 기업의 취업’라는 응답이 51%로 과반수 이상을 차지했다. 이어 ‘승진 또는 이직(23%)’, ‘영어실력 평가(11%)’, ‘학점 또는 졸업인증(10%)’ 순으로 나타났다. 

한국TOEIC위원회는 이번 토익스피킹 및 토익라이팅 시험 정책 변경이 적용된 후 실제 수험생들의 체감 정도를 확인하기 위해 이번 설문조사를 기획했다며 설문조사 결과 상당수의 수험생들이 변경된 시험 정책에 만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YBM 한국TOEIC위원회는 6월 1일부터 토익스피킹 및 토익라이팅 수험생들에게 메모가 가능한 용지(스크래치 페이퍼)를 별도로 제공하고, 토익스피킹 일부 문항의 답변 준비 시간을 늘려 수험 환경을 개선했다. 

 

TOEIC Speaking and Writing Tests ì ì± ë³ê²½ ë§ì¡±ë

출처: https://www.newswire.co.kr/newsRead.php?no=891467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2181 직장인 2명 중 1명, 여름휴가 기간 중 이직 준비
2180 아시아 최대 청소년 사회혁신 컨퍼런스, 제12회 한국청소년학술대회 KSCY 개최
» 토익스피킹 노트테이킹, 수험자 10명 중 7명 만족
2178 1534세대의 라이프 스타일 및 가치관은 사회나 타인의 인정보다 나에게 맞는 삶의 방식 추구
2177 ‘전국대학 실용음악 모의고사’ 실시
2176 운동을 위해 스포츠화 소비하는 2030 증가 추세
2175 서울시 중부기술교육원, 2019 하반기 무료 직업교육생 595명 모집
2174 운전·배달은 구인난, 생산·기술·건설은 구직난 심각
2173 여름방학을 맞아 미리 가보는 ‘국제학교 체험 스쿨링 캠프’ 진행
2172 제20회 서울청소년경연대회 9월 7일 개최
2171 건국대, 2020 재외국민전형 8.97대1
2170 깊은산속 링컨학교, 2019 여름방학 캠프
2169 유아·아동 전문 전시회 ‘서울국제유아교육전&키즈페어’ 7월 11일 코엑스서 개최
2168 ‘2019 영재학교·올림피아드·특목고 전략설명회’ 8개 지역 개최
2167 서울, 세계에서 물가 비싼 도시 4위
2166 재취업 경단녀, 정규직은 10명 중 4명뿐
2165 고학력층과 여성, 사무 직무 선호와 기계 직무 기피 성향 뚜렷해
2164 미·중 패권전쟁은 세계 특허전쟁의 도화선
2163 국내 신규 박사의 양성과 진로’ 분석결과
2162 포용적 성장과 인적자원개발을 위해 고교 직업교육, 진로지원 시스템, 학교혁신 등 필요
Board Pagination Prev 1 ...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 129 Next
/ 1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