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세계 유명도시 대비 식료품, 모든 가격대별 유통 매장에서 높은 것으로 나타나 
콜라, 쇠고기, 올리브오일, 빵, 아기 이유식 등 가격 가장 높아… 원두커피, 마가린, 아이스크림, 탄산생수, 돼지고기 등도 비싸 
상위 10개 도시 중 8개 도시가 아시아 도시 
미국, 전 세계 주요 통화 대비 USD 가치 강세로 전반적 순위 상승해 
전 세계 환율변동과 물가상승, 주거비 변동 등이 해외주재원 생계비 및 순위 변동에 큰 영향 끼쳐

 

3554238800_20190625161227_9752049189.jpg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6월 26일 -- 세계적인 컨설팅 기업 머서(MERCER)가 실시한 ‘해외 주재원 생계비 조사’ 결과 홍콩이 2년 연속 1위로 선정되었다. 이어 도쿄가 2위, 싱가포르가 3위, 서울이 4위, 취리히가 5위에 올랐다. 

서울은 209개 도시 중 4번째로 물가가 비싼 도시인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2018년 5위에서 1계단 상승한 결과로, 주요 원인은 취리히의 순위 하락이다. 취리히는 달러대비 유로화 가치 하락으로 3위에서 5위로 밀려났지만, 여전히 유럽에서 가장 높은 순위를 기록했다. 

머서는 다양한 카테고리(식료품, 세제와 가전제품, 개인위생용품, 의류와 신발, 외식, 교통비 등)의 200개 상품과 서비스 가격을 조사하고 있다. 서울을 전 세계 유명도시 9개(싱가포르, 홍콩, 뉴욕, 도쿄, 런던, 파리, 프랑크푸르트, 베이징, 취리히)와 비교한 결과, 서울은 식료품 가격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콜라, 쇠고기, 올리브오일, 빵, 아기 이유식 등의 가격이 가장 높았으며, 원두커피, 마가린, 아이스크림, 탄산생수, 돼지고기 등도 비쌌다. 커피숍에서 커피 한 잔과 생수 한 잔도 이들 도시와 비교하여 비쌌다. 

반면, 가전제품이나 세탁비, 영화관람비 등의 가격은 별로 비싸지 않았으며, 대중교통비도 저렴한 편이었다. 

머서는 모든 상품과 서비스를 3개의 가격대별(낮은가격대: 할인매장, 중간가격대: 동네슈퍼, 높은가격대: 편의점이나 백화점)로 조사하고 있는데, 전 세계 유명도시들과 비교하여 서울은 낮은 가격과 중간 가격대 매장의 일부 상품들이 타 도시들과 비교해 전반적으로 가격대가 높았다. 

머서코리아 황규만 부사장은 “생활에 가장 밀접하고 큰 영향을 미치는 식료품 가격이 타 도시들에 비해 비싸고, 할인매장과 동네슈퍼 등의 일부 상품들이 전 세계 유명도시들 대비 가격대가 높다. 이는 결국 서울에서의 높은 생계비로 이어지므로 대한민국에 투자하는 기업들에 높은 비용을 의미하는 셈”이라고 말했다. 

올해 조사에서는 작년과 마찬가지로 상위 15개 도시 중 8개를 아시아의 도시가 차지했다. 홍콩(1위)은 주택시장과 미국 달러에 연동된 통화가 강세를 보이면서 작년에 이어 올해도 1위를 차지했다. 오사카는 19위로 지난해(23위)와 비교해 4계단 상승하였고, 뭄바이(67위)는 전년 대비 12계단 하락하였으나, 여전히 인도에서 물가가 가장 높은 도시로 선정됐다. 방콕(40위)이 전년 대비 12계단 상승, 하노이(112위)는 25계단 상승했다.

한편 미국의 도시들은 달러 가치 상승으로 전반적으로 순위가 상승했다. 뉴욕(9위), 샌프란시스코(16위), 로스앤젤레스(18위), 시카고(37위)는 2018년 순위에서 4계단, 12계단, 17계단, 14계단 상승했다. 

반면 유럽의 도시들은 유로화 가치 하락과 최근 대두된 안전 문제와 경제 전망에 대한 우려 등으로 인해 대부분 순위가 하락했다. 런던(23위), 모스크바(27위), 밀라노(45위), 베를린(81위)은 2018년 순위에서 4계단, 10계단, 12계단, 10계단 하락했다. 

중동 지역은 대부분 통화가 미국 달러에 연동되기 때문에 올해 순위가 많이 상승했고, 또한 임대료도 크게 올랐다. 텔아비브가 15위로 중동 지역에서 물가가 가장 높은 도시로 선정되었고, 두바이(21위), 아부다비(33위)로 그 뒤를 이었다. 

해외 주재원이 가장 낮은 비용으로 체류할 수 있는 도시는 튀니스(209위), 타슈켄트(208위), 카라치(207위)였다. 

머서는 전 세계 5개 대륙 209개 도시에서 주재원이 주로 이용하는 주거, 교통, 음식, 의류, 생필품 및 여가비 등 200여개 품목의 가격을 비교하여 세계 주요 도시들의 주재원 물가를 조사한다. 또한 뉴욕을 기준으로 도시 물가를 비교하고, 미국 달러를 기준으로 환율 변동을 확인한다. 

머서는 조사 대상 도시별로 생계비와 주거 임대료 보고서를 제공하며, 이 보도자료에는 상위와 하위 각각 10개 도시만이 공개된다. 도시 순위에 대한 자세한 정보 및 개별 도시 보고서 구매 정보는 머서코리아로 문의하면 된다. 

 

 

출처: http://www.newswire.co.kr/newsRead.php?no=890331&rtype=1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2170 깊은산속 링컨학교, 2019 여름방학 캠프
2169 유아·아동 전문 전시회 ‘서울국제유아교육전&키즈페어’ 7월 11일 코엑스서 개최
2168 ‘2019 영재학교·올림피아드·특목고 전략설명회’ 8개 지역 개최
» 서울, 세계에서 물가 비싼 도시 4위
2166 재취업 경단녀, 정규직은 10명 중 4명뿐
2165 고학력층과 여성, 사무 직무 선호와 기계 직무 기피 성향 뚜렷해
2164 미·중 패권전쟁은 세계 특허전쟁의 도화선
2163 국내 신규 박사의 양성과 진로’ 분석결과
2162 포용적 성장과 인적자원개발을 위해 고교 직업교육, 진로지원 시스템, 학교혁신 등 필요
2161 단기취업자 증가, 최저임금 탓보다 고용시장 추세변화로 봐야
2160 성 경험 청소년의 첫 성 경험 연령 만 13.6세, 쉬쉬 말고 제대로 가르쳐야
2159 항공기 탈 때 반입가능 물품이 궁금하면 반입금지 검색서비스
2158 디지털 전략 실행보다 문화 전파에 더 많은 시간을 할애
2157 직장인 94.5% 직장생활 중 우울감 경험해
2156 주전공 및 복수전공계열에 따라 취업 성과는 다르게 나타나
2155 세계 수준의 45개 이상 대학들, U7 얼라이언스 발족
2154 코딩 로봇 대시 엔트리 연계 교육 자료 배포
2153 가족경영 소상공인, 전 보다 가족관계 만족도 낮아져
2152 경력 입사자 61%, 헤드헌터 통한 입사 ‘만족’
2151 ‘청소년, 우리가 바꾸는 서울’ 오픈 강좌 개설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16 Next
/ 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