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경력단절 전 동일 업·직종 재취업 54.5%… 동일 직종 재취업 ‘사무관리직’이 가장 많아 
재취업까지 경력 단절 기간 평균 4년… 재취업을 위한 구직활동 기간은 평균 5.7개월

 

978120194_20190626144217_6802533864.jpg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6월 27일 -- 결혼, 출산, 육아 등으로 일을 쉬다 재취업한 여성 10명 중 4명만이 정규직인 것으로 나타났다. 

생활밀착 일자리를 제공하는 벼룩시장구인구직(대표 장영보)이 경력단절 후 재취업한 여성 308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정규직’으로 재취업이 되었다고 답한 응답자는 40.3%에 머물렀다. ‘비정규직’은 27.9%였으며 그 외 ‘아르바이트(16.2%)’, ‘시간선택제(10.4%)’, ‘프리랜서(5.2%)’ 순이었다. 

경력단절 후 재취업한 여성은 ‘30대(35.1%)’가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 ‘40대(33.1%)’, ‘50대(14.3%)’, ‘20대(11%)’, ‘60대 이상(6.5%)’로 40대, 50대의 재취업률이 높은 편이었으며, 이 중 정규직으로 재취업한 여성은 ‘40대(41.2%)’가 ‘30대(37%)’보다 높게 나와 눈길을 끌었다. 

경력단절 전과 동일 업·직종으로 재취업에 성공한 경우는 절반가량에 머물고 있었다. ‘동일 업·직종으로 재취업’했다는 응답자는 54.5%였으며 ‘완전히 새로운 업·직종으로 재취업’했다는 응답자도 45.5%나 되었다. 

재취업한 직종으로는 ‘서비스직(37%)’이 가장 높았고 ‘사무관리직(35.7%)’, ‘단순노무직(16.2%)’, ‘영업판매직(8.4%)’, ‘생산기술건설직(2.6%)’ 순이었다. 

이 중 경력 단절 전과 동일 직종으로 재취업한 경우는 ‘사무관리직(42.9%)’이 가장 많았으며 다른 직종으로 재취업한 경우는 ‘서비스직(31.4%)’이 가장 많았다. 특히 다른 직종으로 재취업한 경우 ‘서비스직’에 이어 ‘사무관리직(28.6%)’, ‘단순노무직(24.3%)’ 순으로 단순노무직으로 직종을 변경하여 재취업하는 비율이 높은 편이었다. 

재취업까지 경력이 단절되었던 기간은 평균 4년이었으며 재취업을 위해 구직활동을 한 기간은 평균 5.7개월로 집계됐다. 

재취업까지 경력이 단절되었던 기간은 ‘1~3년’이 48.1%로 가장 많았으며 ‘3~5년(26%)’, ‘5~7년(13%)’, ‘10년 이상(9.1%)’, ‘7~10년(3.8%)’ 순이었다. 

재취업을 위한 구직활동을 ‘3~6개월(40.3%)’ 동안 했다는 응답자가 가장 많았으며 ‘3개월 미만(26%)’, ‘6~9개월(16.9%)’, ‘9~12개월(9.7%)’, ‘1년 이상(7.1%)‘이 뒤를 이었다. 

한편 구직활동 중 경력단절여성 취업 지원 정책의 경험 유무를 묻는 질문에는 81.8%가 ‘경험한 것이 있다’고 답했다. 

경험해본 지원 정책으로는 ‘여성새로일하기센터의 재취업 지원 및 컨설팅(29.4%)’을 가장 많이 꼽았고 이밖에 ‘시간선택제 일자리 지원(28.6%)’, ‘내일배움카드를 통한 재취업 교육 수강(26.2%)’, ‘경력단절여성 취업박람회 참석(15.9%)’이었다. 

경험한 경력단절여성 취업 지원 정책이 재취업에 도움이 되었냐는 질문에는 응답자의 74% ‘도움이 되었다’고 답해 재취업 성공에 취업 지원 정책이 도움이 되었던 것으로 보인다.

 

 

출처: http://www.newswire.co.kr/newsRead.php?no=890392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2168 ‘2019 영재학교·올림피아드·특목고 전략설명회’ 8개 지역 개최
2167 서울, 세계에서 물가 비싼 도시 4위
» 재취업 경단녀, 정규직은 10명 중 4명뿐
2165 고학력층과 여성, 사무 직무 선호와 기계 직무 기피 성향 뚜렷해
2164 미·중 패권전쟁은 세계 특허전쟁의 도화선
2163 국내 신규 박사의 양성과 진로’ 분석결과
2162 포용적 성장과 인적자원개발을 위해 고교 직업교육, 진로지원 시스템, 학교혁신 등 필요
2161 단기취업자 증가, 최저임금 탓보다 고용시장 추세변화로 봐야
2160 성 경험 청소년의 첫 성 경험 연령 만 13.6세, 쉬쉬 말고 제대로 가르쳐야
2159 항공기 탈 때 반입가능 물품이 궁금하면 반입금지 검색서비스
2158 디지털 전략 실행보다 문화 전파에 더 많은 시간을 할애
2157 직장인 94.5% 직장생활 중 우울감 경험해
2156 주전공 및 복수전공계열에 따라 취업 성과는 다르게 나타나
2155 세계 수준의 45개 이상 대학들, U7 얼라이언스 발족
2154 코딩 로봇 대시 엔트리 연계 교육 자료 배포
2153 가족경영 소상공인, 전 보다 가족관계 만족도 낮아져
2152 경력 입사자 61%, 헤드헌터 통한 입사 ‘만족’
2151 ‘청소년, 우리가 바꾸는 서울’ 오픈 강좌 개설
2150 소상공인 삶 만족도 낮아 ‘5점 만점에 2.8점’
2149 미국 경영학 석사 연봉 역대 최고 수준 기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16 Next
/ 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