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6월 18일 -- 한국직업능력개발원은 ‘THE HRD REVIEW’ 제22권 2호, <조사·통계 브리프>에서 국내 고급 인력의 양적 성장은 잘 이루어지고 있으나, 이들이 연구 활동을 활발히 수행할 수 있는 일자리는 매우 제한적이고 부족함을 밝혔다. 

한국직업능력개발원은 연 2회 국내 신규박사학위 취득자를 대상으로 ‘국내신규박사학위 취득자조사(국가승인통계: 승인번호 920009)’를 실시한다. 2018년 8월 및 2019년 2월 박사학위 취득자 중 외국인 및 국적 무응답자를 제외한 8379명을 대상으로 분석하였다. 

박사학위 취득자는 1980년대부터 가파른 증가세를 보이다 2010년도 이후부터는 그 증가세가 다소 감소하고 있으나 여전히 양적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국내 박사학위 취득자 수가 2000년 6141명에서 2017년 1만4316명으로 133.1% 증가하였다. 특히 2010년도 이후 국내 박사학위 취득자의 연평균 증가율은 4.47%로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 

박사과정에 진학한 주된 이유는 ‘전문성 향상(40.9%)’과 ‘교수·연구원이 되기 위해(33.9%)’인 것으로 나타났다. 

학업전념 신규 박사학위 취득자의 고용률은 54.2%이며, 이들 중 주로 연구를 수행한다고 할 수 있는 대학(50.4%), 공공연구소(7.7%), 민간연구소(9.0%)에 재직하고 있는 비율은 67.1%에 불과하다. 

따라서 연구 수행을 위해 박사과정에 진학한 학업전념자 중 약 35.4%만이 대학 또는 공공/민간연구소에서 교수/연구원으로 연구를 수행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송창용 한국직업능력개발원 선임연구위원은 “국내 고급 인력의 양적 성장은 잘 이루어지고 있으나, 이들이 연구 활동을 활발히 수행할 수 있는 일자리는 매우 제한적이고 부족하다”며 “국내 고급 인력의 연구 경쟁력 강화를 위한 양질의 일자리 확대 및 보다 나은 연구 환경 조성이 절실하다”고 제언했다. 
 

3554238800_20190618100943_5542007760.jpg

3554238800_20190618100948_1657473010.jpg

 

출처: http://www.newswire.co.kr/newsRead.php?no=889963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2174 운전·배달은 구인난, 생산·기술·건설은 구직난 심각
2173 여름방학을 맞아 미리 가보는 ‘국제학교 체험 스쿨링 캠프’ 진행
2172 제20회 서울청소년경연대회 9월 7일 개최
2171 건국대, 2020 재외국민전형 8.97대1
2170 깊은산속 링컨학교, 2019 여름방학 캠프
2169 유아·아동 전문 전시회 ‘서울국제유아교육전&키즈페어’ 7월 11일 코엑스서 개최
2168 ‘2019 영재학교·올림피아드·특목고 전략설명회’ 8개 지역 개최
2167 서울, 세계에서 물가 비싼 도시 4위
2166 재취업 경단녀, 정규직은 10명 중 4명뿐
2165 고학력층과 여성, 사무 직무 선호와 기계 직무 기피 성향 뚜렷해
2164 미·중 패권전쟁은 세계 특허전쟁의 도화선
» 국내 신규 박사의 양성과 진로’ 분석결과
2162 포용적 성장과 인적자원개발을 위해 고교 직업교육, 진로지원 시스템, 학교혁신 등 필요
2161 단기취업자 증가, 최저임금 탓보다 고용시장 추세변화로 봐야
2160 성 경험 청소년의 첫 성 경험 연령 만 13.6세, 쉬쉬 말고 제대로 가르쳐야
2159 항공기 탈 때 반입가능 물품이 궁금하면 반입금지 검색서비스
2158 디지털 전략 실행보다 문화 전파에 더 많은 시간을 할애
2157 직장인 94.5% 직장생활 중 우울감 경험해
2156 주전공 및 복수전공계열에 따라 취업 성과는 다르게 나타나
2155 세계 수준의 45개 이상 대학들, U7 얼라이언스 발족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10 Next
/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