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캐나다든 호주든 미국 조기 요리 유학은 언제 가는 것이 좋을까요?

 

 

많은 경험자와 유학 진로를 상담하는 전문가들의 이야기를 들으면 중학교 2학년 때라고 합니다. 

중학교 2학년이란 나이는 초등학교가 마치고 고등교육을 시작하는 시기로 자아 형성에 있어서 어느 정도 자아의 발달하는 시기라고 합니다. 초등학교 때부터 갈고닦은 수학 능력에 앞으로 미래에 대한 걱정이 시작하는 사춘기 시기가 막 지난 시기라고 보면 됩니다. 학생 개개인에 따라서 그 상황이 달라질 수 있지만 중학교 2학년 때를 본인 스스로 뭔가 해 볼 수 있는 나이, 스스로 결정하고 판단을 해야 하는 시기이기 때문입니다. 어린 유아 시절부터 부모님의 많은 보살핌으로 키우셨다면 이제는 당당한 사회인이 되기 위한 교육을 통한 자아 발전의 시기가 바로 중학교 2학년, 중학교 3학년이라고 보면 됩니다. 


http://cafe.naver.com/cooknetwork


고등학교를 들어가면서 자아 형성이 거의 마무리가 되는 시기가 되면 그만큼 해외 현지의 학교에 적응하는데 있어서 힘들다는 경험자의 말을 빌려서 영어를 빨리 익힐 수 있는 중학교 시간이 가장 중요한 시기라고 보시면 됩니다. 

한국어 뿐만 아니라 영어에 대한 자유로운 구사 능력은 요리사로서 성장하기 위해서, 글로벌 인재로 성장하기 위해서 적정 시간을 꼭 염두에 두셔서 유학 계획을 세우셔야 합니다. 

영어 습득에 대한 미숙은 학교생활에 대한 적응력을 떨어뜨리고 자신감까지 저하하기 때문에 그만큼 해외 생활에 적응력을 힘들게 합니다. 

중학교 2학년 학생을 두신 부모님이라면 요리 유학에 대해서 가장 많이 생각해 보셔야 할 것입니다.

 

http://cafe.naver.com/cooknetwork


중학교 이상의 학생이 유학을 가게 되면 학부모는 동반을 할 수 있습니다. 
부모님 스스로 공부를 위해서 유학을 동반하는 경우도 있지만, 어린 자녀를 홀로 보내기에는 적응력이 그만큼 떨어지지 않을까 고민하고 걱정하기 때문인 듯합니다. 부모 중 한 사람이 칼리지 이상의 정규과정을 공부하는 경우 학비가 무상으로 또는 학비 혜택을 받을 수 있다는 장점 때문에 동반으로 유학의 길을 가시는 분들도 계십니다. 한국 내 머무는 가족들과 동반으로 가는 가족들의 생활이 쉽지만은 않다는 것을  봤을 때는 자녀 홀로 유학을 보내는 방법을 권해드리고 싶습니다. 
홈스테이 소개로 이루어지는 공립학교, 현지 관리인의 관리형 유학을 통한 학생 관리 등을 통해서 홀로 보냈지만, 충분히 학생이 유학생활을 하는데 있어서 여러 가지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 
동반 비자로 갈 때 경쟁적인 부담감보다는 홀로 유학을 하는 것이 자녀들의 독립성과 자립심을 키우는 데는 더 도움이 될 뿐 아니라, 영어 향상에 있어서도 도움이 됩니다. 


더 많이 궁금한 것은 요리유학연구소에서 요리관련 질문을 해주세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38 5월 9일 선거에 투표합시다. file 밴교민 2017.04.30
37 은퇴 준비 - 반퇴의 정석 베이비부머 2017.03.06
36 동부 캐나다 한인 언론사 편집팀 2017.02.15
35 일반 유학이 아닌, 요리 분야의 특성을 살린, 요리유학설명회 한솔 2016.12.12
» [요리유학] 캐나다든 호주든 미국 조기 요리 유학은 언제 가는 것이 좋을까요? ALEX PARK 2016.10.13
33 중고등학생 부모님. 자녀들의 진로를 공곰히 생각해보시기 바랍니다.[요리] file ALEX PARK 2016.10.11
32 캐나다 프리미엄 교육박람회 9월 24일 ~25일 조기유학 2016.09.08
31 2016년 법륜스님 희망세상만들기 즉문즉설 9월 26일 밴쿠버에서 편집팀 2016.09.06
30 캐나다 카페 가입해 보세요 1 캐나다카페 2016.08.14
29 [코리아 뉴스와이어] 기사 삭제 요청_(2016.06.20 기사)_에듀뉴스 1 서정렬 2016.06.21
28 SAT 만점을 위한 에듀아시아 기숙캠프 에듀아시아 2016.05.20
27 캘리그라피 교실 1 하광자 2015.12.01
26 [알림] 트래픽 증가로 누리집 응답이 지연되고 있습니까? 편집팀 2015.11.11
25 밴쿠버영사관, 재외선거 서포터즈 모집 안내 편집팀 2015.10.30
24 캐나다의 한인 단체들 편집팀 2015.10.16
23 [밴쿠버 교민 동정] 편집팀 2015.10.04
22 미주 언론인 협회 편집팀 2015.10.03
21 [스키동] 시무어 시즌 패스 인근 스키장 무료 티켓 제공 편집팀 2015.10.02
20 뉴스 보도자료 배포 사이트 편집팀 2015.10.02
19 BC지역 교육청 관할 지역 지도 편집팀 2015.10.02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