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캐나다에 항로로 입국할 때 호텔 격리 규제가 22일인 오늘부터 실시됐다.

 

캐나다 언론들은 여행자들이 호텔예약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한결같이 보도했다. 전화상담이 많아 몇 시간씩 기다려야 하며 중간에 끊어지는 경우도 많다는 것이다. 또한 과정을 잘 몰라서 혼선이 빚어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의 누리집에 상세히 설명되어 있지만 한눈에 알아보기 어렵고 호텔마다 가격이 달라 1000달라 이상 차이가 발생하는 경우도 발생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대략적으로 1천 달러 전후의 비용으로 호텔 격리를 할 수 있으므로 호텔을 잘 예약하는 것이 중요하다.

 

다음은 정부의 누리집에 나와있는 내용을 순서대로 정리한 것으로 상세한 내용을 알고자 하거나 누리집의 내용과 차이가 있다면 누리집의 내용을 확인해야 한다.

 

탑승전 방역 계획 수립/격리 면제 여부 확인
  호텔 예약
  음성 시험 확인서 확보
  입마개 착용
  공항 도착
  '도착캐나다’ 정보 입력
  '도착캐나다’ 영수증 소지
  유증상이면 승무원에게 통보
입국 입마개 착용 계속
  여권 및 서류 준비
  이민국 질의 응답
  '도착캐나다’ 영수증 확인
  진단키트 2개 확보/1개 시험 실시
  유증상이면 정부 검역소 이송
방역/격리 무증상이면 예약된 호텔로 이동
  진단시험 결과 확인
  양성이면 정부 검역소 이송
  음성이면 14일간 격리
  3일 후 자가로 이동 격리 가능
  정부 관리 매일 위치 등 확인
  진단키트 2차 시험
  음성이고 14일 경과 후 격리 해제

 

출처:

https://www.canada.ca/en/public-health/services/diseases/2019-novel-coronavirus-infection/latest-travel-health-advice/compassionate-entry-limited-release-from-quarantine.html

https://www.canada.ca/en/public-health/services/diseases/2019-novel-coronavirus-infection/latest-travel-health-advice.html#f

 

참고: https://www.cbc.ca/news/business/hotel-quarantine-canada-air-passengers-1.5922086

https://www.ctvnews.ca/health/coronavirus/travellers-frustrations-mount-as-canada-s-new-hotel-quarantine-rules-take-effect-1.5318560

 

 

dummy,wooden,isolated,white

?

  1. NEW

    토론토 학부모 및 학생들, 코로나19로 학업 부진 우려

    코로나19로 등교하지 못하고 비대면 수업이 장기간 진행되면서 토론토 학부모들과 학생들이 학업 부진에 대한 우려가 큰 것으로 조사됐다.   토론토 교육청(TDSB)이 지난 2월 실시한 설문 조사에 따르면 53%의 가족이 코로나19로 인해 자신들의 자녀가 뒤쳐질 ...
    Read More
  2. NEW

    캐나다, 얀센 백신 사용 승인

    캐나다 보건부가 4일 존슨앤드존슨 자회사인 얀센(Janssen Inc.) 코로나19 백신의 긴급 사용을 공식 승인했다고 발표했다.   현재까지 3종의 백신이 승인된 가운데 1회 접종만 하는 백신은 얀센 백신 뿐이다. 이 백신은 1회 접종만으로도 면역효과가 상당해 현...
    Read More
  3. 한국어, 베트남의 제1외국어로 선정돼

    베트남 정부가 한국어를 제1외국어로 선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베트남 교육훈련부는 이미 지난해 11월 한국어를 독일어와 함께 3학년부터 12학년까지 선택 외국어 과목으로 교육하는 시범사업을 추진한 바 있다. 제1외국어는 영어, 중국어, 일본어, 프랑스어...
    Read More
  4. 캐나다 최대 언론사, 도박 사업 면허 신청

    캐나다 최대 언론사 가운데 하나인 토스타(Torstar Corporation)가 도박 사업 면허를 신청했다고 1일 밝혔다.   토스타는 토론토스타 등 대형 일간 신문, 70여개 주간 지역 신문, 경제 및 정치 전문 배달 서비스, 중국어 신문, 디지털 매체 투자 전문 회사 등...
    Read More
  5. 한국 입국 시, 기준에 맞는 음성확인서 제출해야

    한국 질병관리청은 4일 한국 입국 시 필요한 음성확인서 제출과 확인서가 기준에 적합해야 한다고 해당 내용을 발표했다.   ◇ 2021년 2월 24일 0시 이후 한국으로 입국하는 내국인도 모두 'PCR 음성확인서'를 입국 시 제출하여야 합니다.◇ 미제출자- 외국인은 ...
    Read More
  6. 주택담보대출 금리 오름세로 전환

    금리가 최저치를 기록하고 있는 가운데 주택담보대출 금리가 조금씩 상승세를 나타내는 모양새다.   금리비교누리집인 '금리중추'(ratehub)에는 토론토의 5년 고정 주택담보대출 최저 금리가 1.6%로 나타났다. 밴쿠버의 경우에는 1.64%로 조사된 것으로 밝혀졌...
    Read More
  7. 백신 별로 접종 대상에 제한 있어

    국립접종자문위원회(NACI)는 백신의 특성별로 접종 대상이 차이가 있다며 해당 내용을 누리집에 공개했다.   아스트라제네카(AZ)백신이 캐나다 보건부의 긴급 사용 승인을 획득함에 따라 캐나다에는 3개의 백신이 공급되는 가운데 이 백신을 65세 이상 연령층...
    Read More
  8. 지난해 캐나다 국내총생산은 5.4% 역성장

    캐나다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2020년도 경제 성장률이 국내총생산(GDP)을 조사한 1961년 이후 최대 낙폭인 5.4%의 역성장을 기록했다고 캐나다 통계청이 2일 밝혔다. 지난해 4/4분기에 2.3%의 성장률을 기록하며 반등에 성공해 2분기 연속 성장을 한 결과 낙...
    Read More
  9. 비씨주 노령자 대상 2단계 백신 접종 시작

    비씨주가 1일 2단계 백신 접종 대상자의 예약 신청을 접수하고 중순 경부터 2단계 백신 접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80세 이상 노인을 대상으로 하는 2단계 백신 접종에 돌입하게 되며 특히 실버타운이나 노인 부양 주택에 거주하고 있는 고위험 고령층의 예약 ...
    Read More
  10. 세계보건기구, 전세계에 코박스 백신 공급

    세계보건기구(WHO)가 처음으로 전세계에 공동 백신을 공급한다고 밝혔다. 바이러스 대유행 상황에서 벗어나려면 전세계가 공동으로 방역에 성공해야 하며 가난한 나라들의 백신 확보가 어려움을 감안해 전세계가 공동으로 대처한다는 의미가 있었다.   캐나다...
    Read More
  11. No Image

    버나비 노인 무차별 폭행 피의자는 한인으로 추정돼

    지난해 4월 3일 발생한 버나비 메트로타운역 노인 폭행 사건의 용의자는 31세 여성이라고 버나비 경찰이 지난 26일 밝혔다.   경찰은 송하윤(Hayun Song, 31세) 씨를 체포하고 신체폭행 혐의로 기소했다고 설명했다.   사건 당시 84세의 여성 노인이 보행기를 ...
    Read More
  12. 코로나19로 캐나다 빈부 양극화 일부 해소돼

    캐나다 통계청은 1일 코로나19로 인해 지난해 1/4분기부터 3/4분기까지 최저 및 최고 소득 가구의 차이가 감소했다고 밝혔다.   이 기간 동안에 최저 소득 가구의 가처분 소득(disposable income)은 36.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뿐만 아니라 가장 젊은 가구...
    Read More
  13. 캐나다 생산자 가격 지수 한 눈에 본다

    캐나다 전국을 대표하는 생산작 가격 지수(Producer Price Indexes)를 한 눈에 확인할 수 있게 됐다.   캐나다 통계청은 26일 코로나19 시대의 재택 근무 및 원격 수업으로 인한 컴퓨터 관련 기기에 대해 지난 1월의 가격 지수를 가격 지수 포탈에 올렸다고 공...
    Read More
  14. 올해도 캐나다의 날은 없다

    코로나19의 상황이 크게 개선되지 않는 상황에서 벌써 1년이나 넘게 지속되어 오고 있는 가운데 올해도 각 지방자치단체의 주관 행사를 비롯해 각종 대면 행사가 줄줄이 취소될 전망이다.   토론토시는 올 7월 1일까지의 모든 대면 행사를 취소한다고 24일 밝...
    Read More
  15. 캐나다 부동산 시장 공실률은 높지만 재도약할 것으로 보여

    부동산 시장분석 업체 CBRE(Coldwell Banker Richard Ellis)는 '2021년 부동산 시장 전망'(2021 Real Estate Market Outlook)에서 코로나19 사태는 끝나지 않았지만 백신의 공급으로 새로운 모멘텀을 보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몇 부문에서는 강한 활동이 계...
    Read More
  16. 캐나다와 한국, 코로나 회복 순위 상승

    블룸버그 통신이 지난해 11월 24일부터 평가해 오고 있는 '코로나 회복 순위'(Covid Resilience Ranking)에서 올 2월 25일 기준 캐나다가 한 계단 올라선 12위로 나타났다.   부동의 1위는 코로나 청정국으로 불리는 뉴질랜드가 차지했다. 대만은 이번 순위에...
    Read More
  17.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캐나다에서 승인

    캐나다 정부는 26일 다국적 제약사 아스트라제네카와 영국 옥스퍼드대가 공동 개발한 코로나 백신을 긴급 사용 승인한다고 발표했다.   이미 유럽에서 사용 승인이 떨어졌고 한국에서도 승인을 받은 이 백신은 캐나다 정부에서 독자적으로 백신의 품질, 안전성...
    Read More
  18. 캐나다 국적자도 한국에서 이혼소송 가능한 이유는?

    한국 대법원은 24일 캐나다 국적의 부부가 제기한 이혼 및 위자료 등 사건에서 대한민국 법원의 국제재판관할권을 인정했다고 밝혔다.   대법원(주심 대법관 김재형)은 원고와 피고 모두가 국적과 주소지를 캐나다에 두고 있는 이 사건 이혼청구에 대하여 대한...
    Read More
  19. 토론토 공항 도착 후 호텔 격리 거부자에 880달러 벌금 부과

    캐나다 정부가 항공편으로 캐나다에 입국하는 여행객에게 코로나19 검사 후 3일간 호텔에서 강제 격리하며 결과를 기다리도록 조치한 새 방역 지침을 거부한 여행객에게 벌금을 부과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이 조치를 거부한 여행객들에게 벌금 건수는 49건...
    Read More
  20. 비씨주, 원활한 백신 접종을 위해 치과의사, 은퇴 간호사, 응급요원까지 동원하기로

    비씨 주정부가 3월부터 시작될 연령별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원활하게 하기 위해 가용한 인력을 최대한 확보할 수 있도록 치과의사, 응급요원, 산파, 약국요원, 은퇴 간호사 등 규제 또는 비규제 대상 보건 관력 인련 전원에 대해 동원 명령을 발동하고 주 전...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2 Next
/ 1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