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국력을 상징하며 국제여행 자유도를 가능하는 '국제여권력'(global passport power) 평가에서 코로나19 사태의 영향을 크게 받은 캐나다는 순위가 무려 13단계나 떨어져 세계 순위 18위에 그쳤다. 지난해에는 캐나다 여권 소지자가 무비자로 입국이 가능했던 나라의 수가 158개국으로 세계 순위 4위에 올라 있었다.

 

한국은 연간 세계 순위 2위 또는 분기 기준으로 한때 세계 1위에서 현재는 세계 5위로 밀려났다. 

 

가장 힘있는 여권은 독일 여권으로 무비자 99개국, 도착비자 35개국, 사전비자 64개국으로 총점 134를 획득해 1위에 올라있다.

 

공동 2위로는 스웨덴, 핀란드, 스페인, 뉴질랜드가 총점 133점을 얻었다.

 

올해의 순위 변동은 코로나19 사태로 각국이 입국을 강화하면서 발생했다. 현재 캐나다는 총점 108점으로 67개 국가만 무비자 입국이 가능한 상태로 전락했다.

 

그러나 일본과 한국을 제외하면 상위 국가들이 모두 유럽 연합 소속으로 해당 지역 내에서 기본적으로 무비자로 이동할 수 있이므로 실제로는 일본과 한국의 순위가 최고 순위에 올라있는 셈이라고 할 수 있다.

 

순위   국가명 총점 무비자 입국비자 사전비자
1   독일 134 99 35 64
2   스웨덴 133 99 34 65
2   핀란드 133 98 35 65
2   스페인 133 97 36 65
2   뉴질랜드 133 89 44 65
3   덴마크 132 98 34 66
3   노르웨이 132 95 37 66
3   스위스 132 93 39 66
4   네덜란드 131 97 34 67
4   프랑스 131 97 34 67
4   포르투갈 131 97 34 67
4   오스트리아 131 96 35 67
4   룩셈부르크 131 96 35 67
4   이탈리아 131 96 35 67
4   그리스 131 96 35 67
4   아일랜드 131 93 38 67
4   영국 131 93 38 67
5   벨기에 130 96 34 68
5   폴란드 130 94 36 68
5   리투아니아 130 94 36 68
5   헝가리 130 94 36 68
5   일본 130 91 39 68
5   한국 130 91 39 68
             
18   캐나다 108 67 41 90
19   미국 103 62 41 95
             
53   중국 61 25 36 137

 

 

출처: https://www.passportindex.org/byRank.php

 

Passport 2

?

  1. No Image NEW

    캐나다인 대부분, 대중 시설 이용 시 백신 접종 의무화해야

    캐나다 국민의 대다수가 대중이 이용하는 시설에 코로나19 백신을 맞은 사람만 출입을 허용해야 한다는 데 찬성하는 것으로 조사됐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발표됐다.   캐나다의 CTV와 나노스연구소(Nanos Research)가 공동으로 국민 천여 명을 대상으로 한 조사...
    Read More
  2. 캐나다 일부 주의 봉쇄로 경제 회복 더딜 듯

    캐나다 동부 지역의 퀘벡과 온타리오가 봉쇄에 들어간 상태로 캐나다의 경제 회복이 주춤할 전망이다.   캐나다회의위원회(Conference Board)와 나노스연구소(Nanos Research) 등은 캐나다 경제가 회복기에 접어드는 와중에 코로나19 2차 유행이 닥쳐 캐나다의...
    Read More
  3. 한국과 캐나다, 인당 연간 보험료 비슷한 수준

    세계적 재보험사인 스위스리(Swissre)는 세계 각국의 1인당 평균 연간보험료를 분석한 결과 2019년 기준 케이만제도가 미화 1만 2764달러로 가장 많이 납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서 홍콩이 미화 9706달러, 미국이 미화 7495달러로 각각 2위와 3위에 올랐다....
    Read More
  4. 올해 임금은 2% 전후 상승 전망

    캐나다 중앙은행이 2021년의 임금상승률을 2% 이하로 내다봤다. 이는 지난 12개월간을 돌아볼 때 1.1% 수준이었다는 것에 근거한다고 밝혔다.   퀘벡에 근거를 둔 컨설팅 기업인 노만딘 보드리(Normandin Beaudry)는 급여 예상 수정 전망(UPDATE OF THE 2021 S...
    Read More
  5. No Image

    최고령 한인, 코로나19 백신 접종

    한인 사회에서 최고령으로 알려진 이자형(Ja Hyung Lee, 110세) 옹이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받은 것으로 15일 전해졌다.   이 옹은 한인이 운영하는 요양원인 써리의 아메니다 요양원(Amenida Seniors’ Community)에서 생활해 왔으며 지난해 9월 110회 생신을 ...
    Read More
  6. 온타리오 재개 법 명령 확대

    온타리오 법무부는 온타리오 재개 법 명령(Reopening Ontario Act Orders)를 확대한다고 16일 발표했다.   이 명령들은 코로나19 명령(COVIDS-10 orders)이 취약한 사람과 보건의료 수용 능력을 보호하기에 필요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명령은 캐나다 최고보...
    Read More
  7. 코로나19가 바꾸는 대도시 탈출

    캐나다 통계청은 지난해 캐나다 대도시 지역(CMA: Census Metropolitan Areas)의 인구 성장률이 2020년 7월 기준 1.3%로 전년도의 1.7%보다 감소했다고 밝혔다.  대도시 지역은 도심 지역 5만 명을 포함해 총인구가 10만 명을 넘는 지역으로 정의됐다.   대도...
    Read More
  8. 가짜 음성확인서로 입국하면 처벌 커져

    캐나다 교통부가 입국 강화를 위해 지난 7일부터 시행하는 코로나19 음성 확인서 의무화 조치에 대해 가짜로 확인서를 제출하는 승객들이 늘어나고 있다며 엄정 대응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에 따라 새 항공법을 위반하는 이들에게는 부과되는 벌금...
    Read More
  9. No Image

    지난해 비씨 부동산 시장 무섭게 상승해

    비씨부동산협회(BCREA)는 13일 지난해 비씨주 부동산 시장이 코로나19의 여파에도 주택 거래량이 많아지고 전반적으로 가격 상승으로 이어졌다고 평가했다.   지난해 매물목록(MLS®)에서 거래된 전체 주택 매매량은 총 9만 3953건으로 전년도에 7만 7650건 거...
    Read More
  10. 캐나다 항공, 대규모 감원 실시

    캐나다 국적 항공사인 캐나다항공(Air Canada)이 노선 수를 줄이고 직원도 대규모로 감원한다고 13일 밝혔다.   회사 측은 주정부의 봉쇄 및 여행제한 정책으로 인해 1/4분기에 25% 정도 감소해 운영할 계획이라며 이에 따라 1700여 직원이 영향을 받게 된다고...
    Read More
  11. No Image

    2020년도 세금 보고 및 정산 준비해야

    캐나다 국세청(CRA)이 코로나 지원금을 받은 수혜자에게 12일 세금보고용 T4A 용지를 발송하기 시작한 가운데 납세자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온라인 세미나도 개최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올해는 정부가 제공한 캐나다비상대응혜택(CERB), 학생지원혜택(CESB),...
    Read More
  12. 국제여권력 순위, 캐나다는 세계 18위, 한국은 5위

    국력을 상징하며 국제여행 자유도를 가능하는 '국제여권력'(global passport power) 평가에서 코로나19 사태의 영향을 크게 받은 캐나다는 순위가 무려 13단계나 떨어져 세계 순위 18위에 그쳤다. 지난해에는 캐나다 여권 소지자가 무비자로 입국이 가능했던 ...
    Read More
  13. 온타리오주도 코로나19 2차 비상사태 선포

    퀘벡주에 이어 코로나19 사태가 더욱 악화되는 온타리오주가 12일 재택(Stay-at-home) 명령을 발령하고 2차 긴급사태를 선포했다.   이번 선포는 신규 확진자수가 연일 기록을 경신하며 병원 수용인원이 포화상태에 이르렀기 때문으로 더 이상의 확산을 방지하...
    Read More
  14. No Image

    2021 사기 방지를 위한 점검 목록

    캐나다 반사기센터(Canadian Anti-fraud Centre)는 2021년 사기 방지를 위한 점검 목록(2021 Checklist: Be Cyber Secure and Fraud Aware)을 발표했다.   개인과 사업체를 대상으로 분류해 발표한 점검 목록은 사기에 대한 인식 제고와 온라인 보안(be cyber ...
    Read More
  15. 아폴로 우주선 달 착륙지, 법적 보호 장치 마련돼

    인류가 처음으로 달에 착륙했던 아폴로 우주선들의 착륙지가 법률 제정에 의해 보존된다.   미국은 지난달 31일 최종적으로 '우주에서 인류유적보호를 위한 한 작은 단계법'(One Small Step to Protect Human Heritage in Space Act)을 최종 법제화했다. 아폴...
    Read More
  16. No Image

    지난해 광역토론토 주택 값 13.5% 상승해

    토론토부동산위원회(TRREB)는 6일 발표한 12월 부동산시장 보고서에서 지난 12월 주택 가격과 평균 매매가에서 새로운 기록을 세웠다며 지난 해 주택의 평균 가격은 92만 9,699만 달러로 전년 대비 13.5% 상승했다고 밝혔다. 거래량은 전년인 2019년과 비교해 ...
    Read More
  17. No Image

    미국 대통령 짹짹이 계정 영구 정지

    사회관계망역무를 제공하는 '짹짹이'(twitter)가 이를 활용해 사회에 악영향을 끼친다는 이유로 현직 미국 대통령의 계정을 영구히 사용정지한다고 8일 밝혔다.   계정 명칭은 진짜도날드트럼프(@realDonaldTrump)로 대통령이 되기 이전부터 사용하기 시작해 ...
    Read More
  18. 북극 빙하, 금세기에 모두 녹을 가능성 있어

    미국 항공우주국(NASA)는 북극의 빙하가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있다는 자료를 공개했다.   지난 10년간의 변화율은 13.1%이며 매년 조금씩 증가 및 감소에도 불구하고 전반적으로 감소추세라는 것이다. 항공우주국이 작성한 그래프에서도 감소 경향이 보여지고 ...
    Read More
  19. No Image

    화이자 백신 부작용은 독감 백신의 10배로 높고, 90%가 여성 피해자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화이자의 코로나19 백신 접종의 부작용이 일반 독감 백신보다 약 10배 정도로 높다고 6일 발표했다.   지난 달 14일부터 23일까지 1,893,360회의 첫 접종을 하고 4천393명에게서 부작용이 발생했고 이 가운데 21건의 과민증(anap...
    Read More
  20. No Image

    코로나19 최대 피해자는 대학 신입생과 졸업생

    코로나19의 최대 피해자는 대학 신입생과 졸업생들로 한창 공부를 해야할 기회를 놓치고 교정의 낭만을 포기하게 됐으며 사회의 첫발을 백수로 시작하게 됐기 때문이다. 대학 신입생들은 시간제 일자리 등으로 학비를 보충하며 학업에 정진해야 되는데 그 기회...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7 Next
/ 1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