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샌안토니오--(Business Wire / 뉴스와이어) 2018년 11월 05일 -- 미국의 사업가 제임스 트루차드(James Truchard)가 알츠하이머병(Alzheimer’s disease)의 이해와 설명을 넓히기 위해 텍사스대학교 샌안토니오 캠퍼스(The University of Texas at San Antonio, UTSA) 자연과학대학(College of Sciences)에 오스카 피셔 프로젝트(Oskar Fischer Project) 진행을 위한 500만달러를 기증했다. 

이 이니셔티브는 알츠하미머병의 원인을 밝히기 위해 모든 정보를 하나의 단순한 설명으로 종합하는 것을 목표로 하며 이 포괄적인 자료 검토에 전세계 인재들이 참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 챌린지는 약 3만명의 과학자들이 참여해 미국에서 11월 7일까지 개최되는 신경과학회(Society for Neuroscience) 연례회의에서 10월 31일 발표됐다. 

미국 소재 기술업체인 내쇼날인스트루먼트(National Instruments) 사장 겸 CEO를 역임하고 퇴직한 트루차드는 세계 최대의 인재들을 모으기 위해 오스카 피셔 프로젝트를 개념화하고 설립했다. 오스카 피셔 프라이즈(Oskar Fischer Prizes)는 대상에 200만달러, 두 명의 2등상에 각 50만달러, 4명의 3등상에 각 25만달러 등 약 400만달러가 상금으로 지급된다. 상금 총 금액은 이러한 종류의 경연으로는 최대 규모다. 

75세의 트루차드는 개인적 조사를 통해 알로이스 알츠하이머(Alois Alzheimer)와 동시대에 치매를 연구한 신경과학의 선구자인 유대인 오스카 피셔(Oskar Fischer, 1876~1942)의 연구를 알게 됐다. 1900년 피셔는 프라하에 위치한 카렐대학교 독일어 대학(Charles University’s German University)에서 연구를 시작했다. 그의 연구는 알츠하이머병의 특징적인 병변인 노인성반점(senile plaques, 당시에는 초로성반점(neuritic plaques)으로 명명) 규명으로 이어졌다. 

피셔는 이 반점이 노인성치매(presbyophrenia)와 관련이 있다고 가정한 뒤 기억상실, 기억왜곡, 방향감각 상실 등으로 특징되는 노인성치매의 한 형태로 분류했다. 그는 1907년 알츠하이머병이 진행되면서 나타나는 단백질 가닥인 반점과 다발성병변을 지닌 환자 12명의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같은 해 알츠하이머는 알츠하이머병이 조기발병한 환자 한 명의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피셔는 1939년 학교에서 물러날 때까지 독일의 대학에 남아있었다. 2년 후 그는 아우슈비츠(Auschwitz)와 트레블링카(Treblinka)로 가는 길목인 테레진(Terezín)의 테레지엔슈타트(Theresienstadt)에 수용됐다. 그는 강제수용소에서의 혹독한 환경을 견디지 못하고 1942년 사망했다. 

트루차드는 “오스카 피셔의 중요한 연구가 있은 지 한 세기가 지났지만 아직도 전세계에서 연구와 잠재적 치료법 개발에 수백억달러를 쓰고 있다. 13만건이 넘는 연구논문이 발표됐지만 알츠하이머병에 대한 확실한 설명과 치료법이 밝혀지지 않았다”며 “우리는 알츠하이머병을 조각 하나를 잃어버린 커다랗고 복잡한 퍼즐로 생각해야 한다. 이 조각들이 되어줄 인재들을 모두 모아 각자가 제안할 수 있는 것들을 종합해야 한다. 그렇게 모든 조각들을 모아 하나의 퍼즐을 완성한다면 하나의 설명을 개발할 수 있다”고 말했다. 

알츠하이머병 인터내셔널(Alzheimer’s Disease International, ADI)이 작성한 2018 세계 알츠하이머 보고서(World Alzheimer Report 2018)에 따르면 세계적으로 5000만명이 치매를 앓고 있으며 세계경제에 미치는 비용은 1조달러에 이른다. ADI는 2050년 경 환자 수가 지금의 3배에 이를 것으로 예상하는데도 세계적으로 퇴행성 뇌질환에 대한 논문 발표는 암과 비교해 1대 12에 불과하다. 

조지 페리(George Perry) UTSA 뇌건강 컨소시엄(UTSA Brain Health Consortium) 수석과학자는 “오스카 피셔 프로젝트는 한 세기 전에 오스카 피셔가 시작한 연구를 기반으로 알츠하이머병 연구에 대한 새로운 체계적 접근방식을 사용한다”며 “제임스 트루차드의 관대한 선물 덕분에 이 병에 대한 사회의 이해를 개선하고 원인을 명확히 설명하기 위한 국제적인 포럼을 마련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뇌건강 연구에 세계적인 명성을 보유한 텍사스대학교 샌안토니오 캠퍼스는 앞으로 2년 간 챌린지를 관장한다. UTSA 뇌건강 컨소시엄에서 국내 최고의 과학자 38명이 뇌 메커니즘과 치료법 연구에 참여하고 있다. 대학의 연구자들은 퇴행성 뇌질환, 뇌 회로 및 전기신호, 외상성 뇌 손상, 재생의학 및 줄기세포 치료, 의약화학 및 신약개발, 신경염증, 심리학 등을 전문으로 한다. 

테일러 에이미(Taylor Eighmy) UTSA 총장은 “제임스 트루차드의 지원으로 오스카 피셔 프로젝트는 전세계 최고의 인재들이 참여함으로써 신경퇴화의 비밀을 풀어내려는 공동의 목표를 가속화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트루차드는 “나는 알츠하이머병이 다면적이라고 생각한다. 이 병은 생활습관, 유전, 뇌의 퇴행과 모두 관련이 있다. 따라서 가능한 해결책을 모두 살펴보는 것이 중요하다. 이 챌린지로 세계적인 인재들이 모여 문제를 해결해보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UTSA는 오스카 피셔 프라이즈 수상자 선정을 위해 우수한 과학자들로 구성된 학제간 기구와 긴밀히 협력한다. 제안요청서(call for proposals)가 2019년 2월 공개되고 프로젝트는 2년간 진행된다. 
 

 

 

 

출처: http://www.newswire.co.kr/newsRead.php?no=878258

 

Lost Dog

?

  1. No Image NEW

    너무 이른 첫경험, 여성 40%가 후회

    연욱의 공중보건 및 열대의학 전문 연구대학인 런던 소재 위생 및 열대 의학 런던 학교(LSHTM: London School of Hygiene & Tropical Medicine)가 청소년의 첫경험 이후 심경을 물은 결과 상당수가 첫경험 시기가 너무 이른 것으로 밝혀졌다고 발표했다.  ...
    Read More
  2. NEW

    캐나다 여성 61.4%는 일해

    캐나다 여성의 61.4%는 일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2018년 11월 기준) 이에 비해서 캐나다 남성의 69.6%가 노동시장에 참여해 남녀간 큰 차이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관리직군에 있는 남성의 수는 112만 3900명인데 비해 여성의 수는 절반인 59만 3400...
    Read More
  3. 잘 먹어야 공부도 잘 해 - 유비씨 음식 서비스 최상

    캐나다 서부의 명문대학교인 유비씨(UBC)가 음식과 관련된 서비스도 좋은 것으로 나타났다.   유비씨는 대학이 음식 혁명의 선봉에 서 있다며 학내의 음식 서비스에 대해 소개했다. 유비씨에서는 60%에 해당하는 일천만 달러의 구매 예산은 지역산 재료를 쓰며...
    Read More
  4. 빈대 많은 도시 1위는 토론토

    캐나다 해충 방제 전문업체인 오르킨(Orkin)이 지난 해 전국 25개 도시 상업용 및 주거용 건물에서 이뤄진 빈대(bedbug) 퇴치 작업 건수를 기준으로 캐나다 상위 25개 도시를 발표했다.   빈대가 가장 많은 도시는 토론토로 지난 해에 이어 연속 1위를 차지했...
    Read More
  5. 유비씨, 도심녹색공간에 접근 공평성 부족 지적하는 보고서 발표

    캐나다 서부지역에 있는 세계적 명문대학인 유비씨(UBC)에서 도심녹색공간에 공평하게 접근하는 것이 부족하다는 연구 결과를 17일 발표했다.   이 연구를 이끈 유비씨 삼림학부 삼림자원관리학과(department of forest resources management at UBC’s faculty...
    Read More
  6. 미국 연방정부 업무정지로 야동 시청 늘어

    미국 도널드 트럼프 정권의 연방정부 일시 업무정지(Shut Down) 사태가 장기화되고 있는 가운데 연방 공무원이 많이 거주하는 워싱턴D.C 내 야동(porno,야한 동영상) 시청률이 크게 늘었다는 보고서가 발표됐다.   성인 영상 전문서비스 업체인 폰허브(Pornhub...
    Read More
  7. 영국 여왕 부군인 필립공, 사고 하루 만에 또 교통법규 위반

    영국 여왕이자 캐나다의 국가원수인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남편인 필립공(Prince Philip, 97세)이 최근 죽음을 모면한(cheat death) 교통사고를 낸 지 이틀 만에 또 운전을 시도했으며 안전벨트도 매지 않은 채였다고 언론들이 보도했다. 하루 전 교통사고에...
    Read More
  8. 캐나다 소비자 물가 2% 상승

    캐나다 통계청은 18일, 캐나다 소비자 물가가 지난 해 11월 1.7% 상승한 데 이어서 12월에 2% 상승했다고 밝혔다.   항공 교통, 전화 서비스 및 여행 등 여러 서비스가 올랐음에도 에너지 가격이 낮아져 이를 상쇄한 것으로 분석됐다.   휘발유를 제외하면 12...
    Read More
  9. 캐나다인 절반은 일주일에 1번 이상 외식해

    캐나다 통계청은 대부분의 캐나다인이 외식을 하거나 구입해 집에 가져온 음식을 섭취한다고 밝혔다.   일주일에 1회 이상 외식하는 경우는 54%에 달했고 1회 미만은 39%, 지난 달 외식하지 않은 경우는 8%로 나타났다.   외식을 하는 주된 이유는 편리함과 사...
    Read More
  10. 미국 정부 업무정지로 캐나다 수출 통계 정보 부정확해져

    미국 정부의 일시 업무정지(shutdown)가 장기화되면서 캐나다에도 영향을 크게 미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캐나다 통계청(Statistics Canada)와 미국 인구 조사국(United States Census Bureau)는 상호간 수입관련 서류를 교환해 자국의 수출에 대한 영향...
    Read More
  11. 캐나다인 당분 섭취 1/3은 음료로부터 온 것

    캐나다 보건부는 16일 캐나다 아동과 성인의 총 당분소모량의 변화에 대한 연구를 발표하고 단 맛을 내는 감미음료를 섭취하는 것이 과도한 체중과 비만에 연관이 있다고 지적했다. 또한 당분 음료의 섭취는 아동의 충취와 구강 건강에 연관이 있다며 세계보건...
    Read More
  12. 이주(Migration) 문제, 다보스 세계화 4.0서 더욱 중심적인 이슈로 떠올라

    런던--(Business Wire / 뉴스와이어) 2019년 01월 15일 -- 이주(migration)가 세계 문제의 중심 이슈가 되고 세계경제포럼(World Economic Forum)의 ‘세계화 4.0(Globalization 4.0)’ 의제에서 점차 더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고 있다고 세계 주거 및 시민권 자...
    Read More
  13. Graduate Management Admission Council, MBA Tour 인수

    맥클린, 버지니아주--(뉴스와이어) 2019년 01월 15일 -- 전 세계 최상위 경영 대학원의 연합체인 Graduate Management Admission Council(GMAC)이 경영대학원 교육 업계에서 유명한 브랜드를 보유한 MBA Tour를 인수했다. MBA Tour는 매년 전 세계 각 지역에서...
    Read More
  14. 캐나다 외교부, 자국 국민 중국 여행에 고위험 주의보

    캐나다 외교부가 14일 자국민의 중국 여행에 고위험 주의보(Exercise a high degree of caution)를 내렸다.   이는 중국의 정보통신 기업인 화위( 华为, Huawei)의 부회장을 체포한 것에 대한 보복으로 중국에 있는 캐나다인에게 사형을 판결한 데 대한 대응조...
    Read More
  15. 캐나다 관광 소비 0.8% 상승

    지난 해 3/4분기 캐나다의 관광소비는 2/4분기 1.1% 상승에 이어 0.8% 상승함으로써 상승기조를 이어갔다.   캐나다 국내 관광소비는 2/4분기에 2.1%, 3/4분기에 1.3% 상승했다. 숙박 및 항공교통에서 가장 큰 소비가 일어나 각각 5.3%, 2.3% 상승했다. 이어 ...
    Read More
  16. 2030년에 경제 대국은 아시아 차지

    2030년에 경제 대국은 아시아 국가들이 차지할 것으로 예상됐다.   스탠다드차타드 은행은 2030년 10개 경제대국 중 7개국은 현재 떠오르는 신흥 국가(emerging country)들이라며 구매력 교환율(Purchasing Power Parity exchange rate)을 고려해 명목 국민총...
    Read More
  17. 캐나다의 사이버보안과 범죄 상황은?

    2017년 캐나다의 사이버보안과 범죄에 대해 기업들의 사업에 영향을 미친 사건은 누리집 서비스 차질과 영업활동을 감시하고 추적하는 행위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캐나다 통계청이 밝혔다.   사이버보안을 위한 조치로는 악성프로그램 방지(anti-malware softwa...
    Read More
  18. 공룡 멸종된 소행성 충돌 때 거대 해일 발생했다

    약 6500만 년 전에 공룡을 멸종시킨 것으로 추정되는 거대 소행성의 지구충돌이 사상 최대의 해일(tsunami)를 일으켰다는 분석 결과가 미시간대학교 지구과학과 석사과정 연구 논문에서 나왔다.   미시간대학교가 4일 지구과학 전문뉴스 과학전문 EOS에 게재된...
    Read More
  19. 화폐의 유통 수명은 한국 화폐가 길어

    각국 화폐의 유통수명은 짧게는 1년에서 길게는 10년 정도인 것으로 추정됐다. 시장과 결제수단이 현대화될수록 현금 사용이 줄어들며 화폐 수명은 과거에 비해 더 길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은행은 13일 '2018년 은행권 유통수명 추정결과'를 발표하고...
    Read More
  20. 2020 동경올림픽, 뇌물 스캔들로 얼룩 가능성 높아

    프랑스의 유력 일간지 르몽드(Le Monde)가 11일, 2020년 동경올림픽 유치과정에서 일본올림픽조직위원회(JOC) 위원장이 국제올림픽위원회(IOC: Comité international olympique) 위원들에게 뇌물을 주었다고 보도해 파문이 일고 있다.   일본 동경올림픽은 202...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93 Next
/ 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