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내셔날지오그래픽(National Geographic)에 따르면 미국 국립공원인 옐로스톤(Yellowstone Park)의 화산이 생각보다 빨리 분화할지 모른다는 지질학자들이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따르면 아리조나 주립대학(Arizona State University)의 연구원들은 최신 대규모 분화에서 발생한 화산재를 분석한 결과 분화구 밑의 저수지에 신선한 마그마가 유입된 후에 화산이 깨어났다고 생각하고 있다.

 

온도와 조성성분의 급격한 변화가 수십 년내에 형성된 것으로 광물질로부터 밝혀졌다. 지금까지는 분화가 발생하기 까지 수백년이 걸릴 것으로 예상했었다.

 

출처: http://news.nationalgeographic.com/2017/10/yellowstone-supervolcano-erupt-faster-thought-science/

?

  1. NEW

    한국 성인남녀가 꼽은 이민가고 싶은 국가 1위는 캐나다

    취업포털 인크루트(www.incruit.com 대표 이광석)와 설문조사기관 두잇서베이가 “이민, 생각 있으신가요?”의 주제로 진행한 설문조사 결과, 54.3%가 이민을 희망하고 있었고, 그 중 과반수 이상이 이민에 성공하면 대한민국 국적을 포기할 의향이 있다고 밝혔...
    Read More
  2. NEW

    성범죄 저지른 캐나다 스키 코치 12년동안 감옥으로

    캐나다 스키팀 코치가 성범죄 혐의로 12년간 감옥살이를 하게 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8일 전 캐나다 스키국가대표팀 코치였던 베르트랑 샤레(Bertrand Charest, 52세) 씨는 퀘벡주 셍제로미 (Saint-Jérôme, Que) 법원에서 젊은 운동선수들을 성폭행한 혐...
    Read More
  3. 광역밴쿠버 노동력의 43.2%는 이민자

    2006년부터 2016년까지 캐나다 인구의 2/3는 이민의 증가로 인한 것이라고 캐나다 통계청이 설명했다. 이에 따라 캐나다 노동력의 23.8%는 이민자에 따른 것으로 분석됐다.   대도시 지역에서는 토론토가 가장 높아 절반의 노동력을 이민자가 차지했고 이어서 ...
    Read More
  4. 캐나다, 한국산 강관에 88.1% 반덤핑 관세율 확정

    캐나다 국경관리청(CBSA: Canada Border Services Agency)은 5일 한국산 탄소·합금강관에 대해 4.1~88.1%의 반덤핑 관세율을 최종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세율은 내년 1월 4일부터 수입되는 한국산에 부과되며 매년 연례재심이 시행돼 2022년까지 적용되게...
    Read More
  5. 캐나다 달러 약세로 반전

    이번주 수요일에 중앙은행이 경제부진과 각종 위협요인들을 제시하며 금리를 동결한다고 발표하자 외환시장에서 캐나다 달러가 0.5센트 이상 폭락하는 큰 약세를 보였다.    경제학자들은 내년 연초에도 금리가 움직이지 않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는데 이는 향...
    Read More
  6. 캐나다 가구의 순자산 중간값은 30만 달러

    캐나다 가구의 순자산 중간값은 2016년 기준 295,100달러로 조사됐다고 캐나다 통계청이 7일 밝혔다. 이는 지난 2012년의 257,2000달러에서 14.7% 상승한 값이며, 지난 1999년의 2배 이상이라고 통계청은 설명했다.   캐나다인에 있어서 주택은 가장 큰 자산이...
    Read More
  7. 러시아팀, 평창올림픽 참가 못 해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5일 스위스 로잔에서 집행위원회를 열어 국가 주도의 도핑 조작 스캔들로 세계 스포츠 질서를 문란케 한 러시아 선수단의 평창동계올림픽 출전을 금지한다고 발표했다. 평창동계올림픽은 내년 2월 9일 개막할 예정으로 북한의 도발과 ...
    Read More
  8. 캐나다의 수출, 2.7% 증가

    캐나다 통계청은 캐나다의 10월 무역수지가 15억 달러 적자라고 밝혔다. 이는 전달인 0월 적자가 34억 달러였던 것에 비해 감소한 것이다.   수출은 2.7% 상승했고 수입은 1.6% 감소했다. 수출액은 10월에 445억달러였고 수출가격이 1.5% 상승했고 규모도 1.21...
    Read More
  9. 광역 밴쿠버 젊은 층 30%는 외로워

    광역 밴쿠버 지역의 젊은층에서 30% 가량이 ‘자주’ 또는 ‘항상’ 외로움을 느끼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밴쿠버재단(Vancouver Foundation)이 발표했다.   밴쿠버에 거주하는 18세~24세 사이의 젊은이 380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3명 중 1명은 거의 항상 또는 ...
    Read More
  10. 밴쿠버 파도, 이번 주 최고조에 달해

    '대왕조수'(King Tides)로 불리는 대형 파도가 이번 주에 밴쿠버에서 목격될 것으로 예상됐다.   대왕조수 현상은 태양과 달의 중력이 서로 영향을 미쳐 최고조에 이를 때 일어나며 1년에 두 번 관찰되는 것으로 알려졌다.된다.   올해에는 12월 5일부터 9일에...
    Read More
  11. 밴쿠버, 비영주권자 주택 소유 제한 검토

    밴쿠버 시청은 지난 29일 10개년 주택전략방안을 발표하고 부동산위기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으로 주택보급량을 대폭 늘리는 등의 혁신적인 정책과 더불어 비영주권자의 주택소유를 제한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밴쿠버의 부동산 시장이 불안정한 ...
    Read More
  12. 12월 1일부터 스마트폰은 언락폰이어야

    지난 6월 15일 캐나다 라디오-텔레비전 통신 위원회(Canadian Radio-television and Telecommunications Commission)는 무선규정(Wireless Code)를 검토해스마트폰의 언락 비용을 2017년 12월 1일부터 금지하고 앞으로 새로 나오는 스마트폰들은 반드시 언락폰...
    Read More
  13. 밴쿠버 겨울 날씨 맞아?

    지난 1주간 밴쿠버에는 비가 내리고 인근 산간 지역에 내린 눈으로 밴쿠버의 스키장 중 시무어 스키장이 12월 1일 마지막으로 개장하면서 밴쿠버 인근의 4개 스키장 모두가 개장을 했다.   그런데 일기예보 전문채널인 웨더네트워크가 예측한 다음 2주간의 일...
    Read More
  14. 캐나다 가계부채 급증이 경제 성장세 발목 잡아

    경제협력개발기구 OECD는 지난달 28일 ‘세계경제전망 보고서’(World Economic Outlook)에서 현재 3%대를 유지하고 있는 캐나다 경제 성장률이 2018년과 2019년에는 각각 2.1%와 1.9%까지 각각 하락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급증하고 있는 캐나다 가계부채가 경...
    Read More
  15. 캐나다도 학력 인플레 심화 - 성인의 대학 이상 졸업자 비율은 54%

    캐나다에도 학력 인플레가 심화되고 있는 것을 조사됐다.  25세 이상 성인의 대학 학위 소지 비율은 절반이 넘는 54%로 나타났는데    캐나다 통계청은 29일 지난 2016년의 인구총조사 결과 캐나다의 교육 수준이 OECD국가들에 비해 상당히 높다며, 25세에서 6...
    Read More
  16. 캐나다 외무부, 북한 미사일 발사에 규탄 성명

    캐나다의 크리스티아 프리랜드 외무장관은 28일, 북한의 탄도 미사일 발사에 대해 가장 강력한 용어로 규탄한다고 발표했다. 북한의 계속된 탄도 미사일 발사는 유엔 안전보장위원회의 경의를 직접적으로 위반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캐나다는 이 문제에 대...
    Read More
  17. 캐나다 대학 교원에서 여성 비율 40% 육박

    캐나다 통계청은 캐나다 대학에서 여성 교원의 비율이 40%에 육박했다고 밝혔다. 지난 2011년도에 36.6%에 달했던 여성의 비율이 2017년에 40%에 육박한 것으로 지난 1970년과 비교하면 3배 이상 신장한 수치다.   특히 여성이 교원의 고위직 증가를 이끌고 있...
    Read More
  18. 캐나다 이민자 소득 중간값은 24000 달러

    캐나다 이민자의 소득 중간값은 24000달러라고 캐나다 통계청이 27일 밝혔다.   2014년에 도착해 2015년에 신고된 세금을 분석한 결과 이민 첫해의 중간소득이 이렇게 나타난 것으로 지난 1981년 이후 최대치로 알려졌다.   전년도인 2013년인 경우는 22000달...
    Read More
  19. 캐나다, 과학 기술 분야 학생에 집중 투자하기로

    캐나다 연방 정부가 대학생들을 위한 유급 일자리 창출을 위해 7천만달러를 투자할 계획이고 앞으로 5년 동안 총 6만명의 학생을 고용해 일자리에 배치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정부의 학생 구직 통합 학습 프로그램(Student Work-Integrated L...
    Read More
  20. No Image

    트뤼도 정부, 서민 중심의 주택 전략 발표

    트뤼토 정부가 서민을 위해 주택 10만 채 신축, 30만 채 보수 및 노숙자 50% 감축, 저소득층에 2020년부터 연 2500달러 임대보조금 지원 등을 골자로 하는 서민 중심의 주택 전략을 22일 발표했다.   연방정부는 ‘10개년 주택전략’의 세부사항에서 ▲적정(affor...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8 Next
/ 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