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회계기업인 MNP의 의뢰를 받아 입소스(Ipsos)가 시행한 여론조사 결과에 의하면 비씨주민들 중에서 약 4분의 1은 올해에 자신들이 보유하게 된 부채로 후회하고 있고, 3분의 1은 자신들이 지금까지 살면서 쌓아온 부채에 대해 후회한다고 답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여론조사에 따르면 비씨주 응답자들의 40퍼센트는 생활비를 충당하고 남는 재정적 여유금액이 매달 200달러도 되지 않는다고 답변한 것으로 드러났다.

 

그러나 비씨주의 사정은 온타리오나 사스카취완, 퀘벡에 비해서는 사정이 나은 것으로 나타났다. 월말에 아무 것도 남지 않는다고 대답한 비율이 온타리오(35%), 사스카취완(34%), 퀘벡(33%), 알버타(26%), 비씨(24%) 등으로 나타나 온타리오가 가장 사정이 나쁜 것으로 나타났다.

 

이 여론조사는 1,500명의 캐나다인들을 대상으로 온라인 방식으로 시행됐으며 95퍼센트의 신뢰도에 플러스/마이너스 2.9퍼센트의 오차율을 갖고 있다. 

 

  • Ontario: 35% have none of their after-tax income left at the end of the month;
  • Saskatchewan and Manitoba: 34% have nothing left;
  • Quebec: 33%;
  • Alberta: 26%;
  • Atlantic provinces: 25%; and
  • British Columbia: 24%.

출처: http://ipsos-na.com/news-polls/pressrelease.aspx?id=7637

 

참고: 

https://news.vice.com/story/home-capital-gets-1-5-billion-lifeline

http://vancouversun.com/news/local-news/accounting-firms-study-shows-signs-of-debt-stress-among-b-c-consumers

 

 

 

?

  1. 캐나다 소비자물가지수 1.3% 상승

    캐나다 통계청은 23일, 5월의 소비자물가지수(CPI: Consumer Price Index)는 전년도에 비해 1.3% 상승했다고 밝혔다. 지난 4월의 지수는 1.6% 상승한 바 있다. 지난달보다 낮은 이유는 전반적으로 예너지 가격이 떨어졌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식품 가격도 적정...
    Date2017.06.23 By편집팀
    Read More
  2. 유통업체 시어스 매장정리로 2900여 일자리 증발

    캐나다의 대형 유통업체 시어스(Sears Canada)가 22일 채권자 보호를 요청하고 매장 축소에 나서기로 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번 조치로 근로자에 대한 보호 장치가 허술해져 백화점과 아울렛 등을 포함 전국 59개 매장을 폐점하여 2900여개의 일자리가 사라질 ...
    Date2017.06.22 By편집팀
    Read More
  3. 2017 사회발전지수, 캐나다 6위 한국 26위

    미국, 살기 좋은 나라 순위 유럽국가에 밀린다 2017 사회발전지수(Social Progress Index) 발표…덴마크 1위 · 한국 2년 연속 26위 한국, 표현의 자유 54위 · 삶을 선택할 수 있는 자유 114위로 최하 수준 일본, 출생하기에 최상의 환경을 가진 국가로 선정 중...
    Date2017.06.21 By편집팀
    Read More
  4. 캐나다시민권법 개정 의안(Bill C-6), 19일 왕실재가로 일부 발효

    캐나다 정부는 캐나다시민권법 개정 의안(Bill C-6)이 19일 왕실재가를 받음으로써 19일부터 단계적으로 발효되기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 의안에 대한 단계적 발효는 3단개로 왕실재가 직후인 19일 즉각 발효한 내용이 7개 변경조항, 올가을 발효 예정인 5개...
    Date2017.06.21 By편집팀
    Read More
  5. 캐나다인은 기본소득보장제에 시큰둥

    여론조사기관 입소스가 기본소득(basic income) 보장제에 대해 여론을 조사한 결과, 캐나다인 반응은 미온적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14일 공개했다.   캐나다인은 “국가가 전 국민에게 기본소득을 지급해야 한다”는 질문에 찬성 44%, 반대 31%, 기타 24%로 답변...
    Date2017.06.21 By편집팀
    Read More
  6. 캐나다인 2명 중 1명은 암에 걸려

    캐나다 통계청은 20일, 캐나다인의 암에 대한 통계를 발표했다. 2017년 암통계에 따르면 캐나다인의 2명 중 1명은 암에 걸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남성의 경우 평생 위험도는 49%, 여성의 경우는 45%로 드러났다. 또한 4명 중 1명은 암으로 사망하는 것으로 ...
    Date2017.06.20 By편집팀
    Read More
  7. 4월 캐나다 출입국자수, 모두 증가

    캐나다 통계청은 20일, 지난 4월 캐나다에 입국하거나 출국한 여행객 수가 모두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입국자 수는 2,638,896 명으로 전월에 비해 2.9% 상승했고, 출국자 수는 4,563,976 명으로 전월에 비해 2.4% 증가했다.   자동차나 비행기로 캐나다를 방...
    Date2017.06.20 By편집팀
    Read More
  8. 캐나다연방정부, 토론토 영 노선 지하철 연장 계획 조사작업에 3,600만 불 지원하기로

    캐나다 연방정부와 온타리오 주정부가 영(Yonge) 노선 지하철 연장에 투자해 일자리를 창출하고 중산층을 늘리는 데 기여하기로 했다.   연방자유당 정부는 영 노선 지하철을 한인 밀집지역인 영/핀치에서 리치먼드힐까지 연장하는 공사의 예비 조사에 3,600만...
    Date2017.06.19 By편집팀
    Read More
  9. 캐나다 보이스 피싱 주의보

    토론토 총영사관은 최근 토론토 지역에 보이스 피싱이 자주 발생하고 있다며 교민들과 유학생들의 주의가 필요하다고 환기시켰다.   최근 또다시 토론토 지역에 보이스 피싱 수법 사례가 발생하고 있어 한인 및 유학생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망됩니다.   지난 3...
    Date2017.06.19 By편집팀
    Read More
  10. 캐나다 주택가격 급격히 하락

    캐나다부동산협회(CREA: THE CANADIAN REAL ESTATE ASSOCIATION)는 5월 부동산 거래 통계 자료에서 광역토론토(GTA: Greater Toronto Area)의 급격한 부동산 가격 하락이 캐나다 전역에 영향을 미쳐, 전국적으로 6.2%나 거래량이 감소했다고 15일 밝혔다.   광...
    Date2017.06.18 By편집팀
    Read More
  11. 캐나다 청년 실업률 하락, 한국은 오히려 상승

    세계경제협력기구(OECD: Organisation for Economic Co-operation and Development)는 14일 회원국의 실업률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올해 4월 한국 15∼24세 청년층의 실업률은 11.2%로 지난해 12월 8.7%에 비해 2.5%포인트 상승한 것으로 드러났다. 캐나다...
    Date2017.06.18 By편집팀
    Read More
  12. 캐나다, 정보통신 전문 고속 취업 프로그램 시범 운영

    캐나다 정부는 지난 12일 전문직 고속 이민 프로그램인 ‘글로벌탤런트스트림(GTS: Global Talent Stream)’을 공개했다.   GTS는 임시외국인 노동자프로그램(TFWP)의 일종이며 전문기술직종의 외국인들이 신속하게 캐나다 취업과 이민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
    Date2017.06.17 By편집팀
    Read More
  13. 밴쿠버 여름, 무료 영화로 즐겨보자

    밴쿠버 여름은 이벤트의 연속이다. 많은 축제가 계획된 가운데 인기가 많은 것 중의 하나로 무료로 즐길 수 있는 야외 영화가 있다.    에보 여름극장(Evo Summer Cinema)은 밴쿠버의 명소인 스탠리 공원(Stanley Park)에서 매주 화요일마다 무료로 영화를 상...
    Date2017.06.17 By편집팀
    Read More
  14. 캐나다에서 관리직이 가장 임금 높아

    캐나다 통계청은 16일, 지난해의 직업별 임금(wages by occupation)을 발표했다.   가장 임금이 높은 직군은 괸리직군(Management)으로 시간당 40.25달러였다. 관리직군 중에서도 기술관리직(Engineering manager)이 가장 높아 시간당 58.3 달러로 나타났다. ...
    Date2017.06.16 By편집팀
    Read More
  15. 비씨주 의회 22일 개최 - 클라크 수상 실각 예상

    비씨주의회가 오는 22일 열린다고 밝혔다.   이번 회의에는 41차 국회의 의원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지난 5월 9일 실시된 선거 결과  클락 수상이 이끄는 자유당은 과반에 못 미치는 43석을 얻었고, 신민당은 41석, 녹색당은 3석을 획득한 후 두 야당은 권력을...
    Date2017.06.15 By편집팀
    Read More
  16. 병역 이행하지 않고 국적 상실한 남성은 한국 국적 회복 불허 추진

    한국 병무청은 병역을 이행하지 않고 국적을 상실ㆍ이탈한 남성이 만 30세 이후에 한국 국적 회복을 신청할 때 이를 제한하는 내용의 국적법 개정안을 외교부ㆍ법무부와 협의 후 추진하겠다고 15일 국정기획자문위원회에 보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행 한국 ...
    Date2017.06.15 By편집팀
    Read More
  17. 미국 샌프란시스코 UPS 시설에서 총격으로 3명 사망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의 물류운송업체인 UPS의 창고에서 14일 오전 8시 55분 총격으로 배달을 앞둔 택배 운전기사들이 아침회의를 위해 모모였다가 직원 3명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범인으로 알려진 UPS 제복을 입은 남성도 스스로 목숨을...
    Date2017.06.14 By편집팀
    Read More
  18. 영국 런던 고층아파트에서 화재 발생

    런던의 고층아파트에서 한밤중에 화재가 발생해 12명이 사망한 것으로 전해졌다.     14일 오전 1시경 서부 래티머 로드의 24층짜리 아파트인 '그렌펠 타워'(Grenfell Tower)는 순식간에 화염에 휩싸였고, 많은 주민이 곤히 잠든 시간에 주거지역인 탓에 화재 ...
    Date2017.06.14 By편집팀
    Read More
  19. 캐나다 중앙은행 금리은행 시사

    캐롤린 윌킨스(Carolyn A. Wilkins) 캐나다 중앙은행 선임 부총재(Senior Deputy Governor)는 12일, 경기 회복이 지역적으로는 물론 산업 전반으로 확대되고 있어 정책당국자들에게 고무적 요인을 제공하고 있다고 발언해 다음달 예정된 정책회의에서 금리를 ...
    Date2017.06.13 By편집팀
    Read More
  20. 캐나다에서 혐오 범죄 증가

    캐나다 통계청은 13일, 캐나다의 경찰에 보고된 혐오 범죄(hate crime)가 2015년에 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특히 아랍과 서아시아인에 대한 증가가 높아 33%를 기록했다. 또한 10대 도시 중 가장 큰 곳인 토론토, 몬트리올, 밴쿠버가 전체 범죄...
    Date2017.06.13 By편집팀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8 Next
/ 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