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캐나다의 가구 저축률(Household Saving Rate)이 올 3/4분기 기준으로 3.2%라고 캐나다 통계청이 밝혔다.

 

가구 저축률은 총 가구 저축액(gross household saving)을 총 가처분 소득(gross disposable income)으로 나눈 비율이다.

 

실질 국민총생산은 지난 2/4분기에 0.9% 성장한 데 이어 3/4분기에 0.3% 성장해 성장세를 이어갔다. 이번 성장은 사업투자가 높아지고 가구 소비가 증가해 최종 국내 수요를 신장시킨 것으로 분석됐다.

 

 

출처: https://www150.statcan.gc.ca/n1/daily-quotidien/191129/dq191129a-eng.htm?HPA=1

 

Savings bank

?

  1. No Image

    밴쿠버 인근 스키장 본격 개장 다음 주부터 예상

    밴쿠버에 예년에 비해 눈이 부족한 가운데 제설 장비가 있는 일부 스키장은 간신히 한 두개 사면만 개방을 한 수준에서 개장을 했지만 눈이 부족한 실정이다.   지난 12일 밤 내린 20cm의 폭설에도 기존에 내린 25cm정도의 눈이 모두 녹은 상태여서 스키를 타...
    Read More
  2. (속보) 밴쿠버 오펜하이머 공원 총격으로 1명 부상

    방금 전인 5시 30분 경, 밴쿠버 오펜하이머 공원(Oppenheimer Park)에서 총격이 발생해 1명이 부상했다고 밴쿠버 경찰이 밝혔다.   경찰은 신고를 받자마자 출동해 공원에서 1명의 부상자를 발견하고 병원에 후송하는 한편 현장을 조사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
    Read More
  3. 코퀴틀람과 웨스트밴쿠버 경찰의 협업으로 무단 침입자 검거

    코퀴틀람 경찰과 웨스트밴쿠버 경찰의 합동 작전으로 20만 달러의 손실을 가져온 무단침입자를 검거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번 검거로 경찰은 2정의 복제 총기, 시계, 수집용 동전 및 현금 등을 압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출처: http://coquitlam.bc.rcmp-gr...
    Read More
  4. 비씨주 무예약 진료 대기 시간 가장 길어

    비씨주에서의 무예약 진료(walk in clinic) 대기시간이 캐나다 주요도시 가운데 가장 긴 것으로 나타났다.   대기시간 조회 서비스를 제공하는 ‘메디맵(Medimap)’에 따르면 가장 긴 대기시간을 가진 상위 10개 도시 가운데 7개 도시가 비씨주에 속했고 평균 대...
    Read More
  5. No Image

    퀘벡주 아모스 인근에서 규모 3.0 지진 발생

    퀘벡주의 아모스(Amos, QC) 인근에서 10일 규모 3.0의 지진이 발생했다.   진앙지는 지하 2km로 전해졌으며 지난 2017년 12월 및 올 7월에 규모 4가 넘는 지진이 발생한 적이 있다.       출처: http://earthquakescanada.nrcan.gc.ca/recent/2019/20191210.23...
    Read More
  6. 써리 학교에 협박 전화한 10대들 체포돼

    써리 경찰 청소년반(Surrey RCMP Youth Unit)은 지난 11월 중순 엘긴파크 고등학교(Elgin Park Secondary School)에 협박전화를 한 혐의로 2명의 10대를 체포했다고 밝혔다.   지난 달 14일 발생한 이 사건으로 써리 경찰과 소방관들이 학교에 긴급 출동했고 ...
    Read More
  7. No Image

    캐나다인 연말 선물로 상품권 선호

    캐나다인 84%는 연말 선물로 상품권을 선호한다고 쇼핑 리베이트 전문 라쿠텐이 9일 설문 결과를 밝혔다.   크게 정성이 들어가지 않은 선물이라는 상품권의 이미지와 달리 응답자의 70%가 상품권이 충분히 사려깊은 선물이라는 의견을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
    Read More
  8. 캐나다 주택 가격 소폭 하락 예상돼

    캐나다의 주택가격이 내년에 소폭 하락할 것으로 예상됐다.   캐나다의 주택가격을 예측한 스타티스타에 따르면 올해의 주택 중간 가격은 69만 9300달러로 70만 달러 이하로 추락할 것으로 예상되며 내년에는 올해보다 소폭 감소한 69만 2200달러라고 전망했다...
    Read More
  9. 밴쿠버 전철, 파업으로 다음 주 멈춰선다

    캐나다의 공공근로자노조(CUPE: Canadian Union of Public Employees) 소속의 스카이트레인(Skytrain) 노조(CUPE7000)가 비씨고속교통공사(BCRTC: BC Rapid Transit Company)와 나흘 간의 중재가 불발돼 72시간 전 파업을 사전 통보했다.   노조측은 여전히 협...
    Read More
  10. No Image

    한정판 컴패스 미니 카드 판매

    트랜스링크는 6일부터 기존 컴패스 카드의 축소판인 컴패스 미니(Compass Mini) 한정판을 판매한다고 발표했다.    열쇠고리나 백팩에 달고 다닐 정도로 작은 컴패스 미니는 총 5000개의 성인용 파란색과 어린이와 노인 할인용 오랜지색 2500개가 판매될 예정...
    Read More
  11. 내년 식품 물가 2~4% 인상 전망

    매년 식품물가를 발표하는 달하우지대학교(Dalhousie University)와 구엘프대학교(University of Guelph)의 캐나다 2020식품물가보고서에 따르면, 내년도 식품물가가 2%에서 4% 오를 것으로 전망됐다.   지난 해에는 4.6%까지 상승할 것이라고 예상한 바 있다....
    Read More
  12. 캐나다 기준금리 1.75% 동결

    캐나다 중앙은행(Bank of Canada)은 4일 기존 기준금리 1.75%를 유지한다고 발표했다.   중앙은행은 지난 해 10월 24일 1.5%에서 0.25% 포인트 인상 이후 현재까지 현 금리를 계속 고수하고 있다. 중앙은행은 세계 경기가 안정 상태에서 향후 몇 년간 꾸준히 ...
    Read More
  13. No Image

    코퀴틀람 센터 부근에서 10대들 폭력 다툼, 경찰 무기 압수

    코퀴틀람 센터 인근에서 지난 1일 몇 명의 10대들이 칼 및 모조총을 사용해 다툼을 벌여 경찰이 무기를 압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서로 아는 사이로 경찰의 조사에는 협조하지 않는 것으로 전해졌다. 일부는 부상으로 병원으로 후송된 가운데 경찰은 6...
    Read More
  14. 코퀴틀람 센터, 페퍼스프레이 소동

    한인들이 많이 찾는 코퀴틀람 센터에서 2일 오후 4시 20분경 건물 내에서 페퍼스프레이가 뿌려져 방문객들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사고는 아래 층에서 누군가 페퍼스프레이를 뿌려 수십 명의 고객들이 옷깃으로 입을 가린 채 기침을 하며 밖으로 이동...
    Read More
  15. 코퀴틀람 로히드와 웨스트우드 교차점에서 경찰차 관련 다중 충돌 사고 발생

    코퀴틀람시의 중심부 중 하나인 로히드와 웨스트우드 교차로에서 경찰차가 포함된 다중 충돌 사고가 지난 30일 발생했다.   사고는 비상 출동 중인 경찰차를 한 자동차가 충돌하면서 발생했고 연이어 다른 차들이 관련된 것으로 경찰은 보고 있다.   경찰은 어...
    Read More
  16. No Image

    한인 영주권자 전년 대비 크게 증가해

    캐나다 통계청이 밝힌 국가별 영주권자 취득현황(Canada – Admissions of Permanent Residents by Country of Citizenship)에 따르면 올해 캐나다 전체로 새 영주권 취득자 수가 다소 증가했고 이 중 한인 영주권자 수는 크게 늘어나는 모습을 보였다.   올 9...
    Read More
  17. 캐나다 가구 저축률 3.2%

    캐나다의 가구 저축률(Household Saving Rate)이 올 3/4분기 기준으로 3.2%라고 캐나다 통계청이 밝혔다.   가구 저축률은 총 가구 저축액(gross household saving)을 총 가처분 소득(gross disposable income)으로 나눈 비율이다.   실질 국민총생산은 지난 2...
    Read More
  18. No Image

    캐나다 평균 임금, 전년보다 4% 상승한 $1042

    캐나다의 9월 평균임금이 전년에 비해 4% 상승한 $1042.09로 조사됐다. 이는 8월보다 0.9% 상승한 값이다.   비농업 분야의 근로자는 주당 33시간을 일한 것으로 조사됐다.   가장 많이 상승한 업종은 숙박요식업이며 도매무역 분야는 거의 제자리 걸음을 한 ...
    Read More
  19. 광역 밴쿠버 버스 파업, 잠정적 타결로 파국 면해

    광역 밴쿠버 버스 노조가 4주 간에 걸쳐 진행했던 부분 파업을 3일간의 총파업을 앞두고 새벽에 극적으로 잠정적으로 협의해 철회하게 됐다.   버스 노조를 대표하는 유니포(Unifor)와 광엽 밴쿠버 공공 버스인 코스트 마운틴 버스 컴퍼니(Coast Mountain Bus ...
    Read More
  20. 캐나다 87% 이직자, 새 직장에 만족

    구인구직 사이트인 인디드(indeed)가 설문 조사한 결과 직업을 바꾼 캐네디언 10명 중 9명(87%)이 만족해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양한 산업과 교육 수준의 정규직 종사자 1023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온라인 조사에서 38%가 완전히 다른 직업으로 전환했고, ...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5 Next
/ 1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