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지난 29일 오전 10시 반경 노바스코샤주의 야무스(Yarmouth) 인근에서 규모 3.1의 지진이 발생했다.

 

주민들로부터 71건의 신고가 접수됐지만 피해 상황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야무스에서 32km, 뉴브런스윜주의 세인트존스로부터 128km 떨어진 지점이다.

 

Community Internet Intensity Map for the magnitude 3.1 earthquake on 2018// at 13:: UTC, 32 km NNW of Yarmouth, NS

출처: http://www.earthquakescanada.nrcan.gc.ca/recent_eq/2018/20180929.1332/index-en.php

?

  1. No Image

    비 오는 밴쿠버에 비 와야 볼 수 있는 보도 그림 등장

    밴쿠버가 비가 오면 볼 수 있는 보도 그림을 공모해 3개 작품이 선정됐다.   시는 빗 속의 노래하는 밴쿠버(Vancouver singing in the rain) 아이디어를 공모한 결과 50건 이상의 아이디어가 접수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그림은 보도 위에만 그려지며 보도가...
    Read More
  2. No Image

    써리 도서관에서 장애세금혜택 소득세 강좌 개최

    써리 도서관에서는 장애세금혜택을 받는 사람들을 위한 소득세 강좌를 개최한다.   올해 6회의 강좌가 계획되어 있으며 미리 등록해야 한다.     출처: https://www.facebook.com/surreylibraries/photos/a.179518525409748/2295688710459375/?type=3&thea...
    Read More
  3. 북미자유무역협정 타결로 캐나다 달러 상승세

    캐나다와 미국 간의 북미자유무역협정(NAFTA) 타결로 캐나다, 미국, 멕시코 간의 협정이 완결되자 캐나다 달러가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이에 따라 원화와 캐나다화의 환율도 캐나다 달러 강세로 나타나기 시작해 1달러 당 850원 미만에서 등록을 거듭하던 ...
    Read More
  4. 퀘벡주, 3년 내 불어 익히지 못하면 이민자 추방하는 우파 정권 탄생

    캐나다 퀘벡주에서 실시된 퀘백주 의회 선거 예비결과에서 강경한 이민 정책을 표방하는 민족주의 정당 퀘벡미래연합당(CAQ:Coalition Avenir Québec)이 처음으로 주 의회 과반석을 차지했다.   이에 따라 프랑수아 르고(François Legault, 61세) 퀘벡미래연합...
    Read More
  5. No Image

    노바스코샤 야무스에서 규모 3.1 지진 발생

    지난 29일 오전 10시 반경 노바스코샤주의 야무스(Yarmouth) 인근에서 규모 3.1의 지진이 발생했다.   주민들로부터 71건의 신고가 접수됐지만 피해 상황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야무스에서 32km, 뉴브런스윜주의 세인트존스로부터 128km 떨어진 지점이다....
    Read More
  6. 재정 지원 받은 토론토대 법과 졸업생들, 뉴욕에서 대학 홍보 활동

    토론토 대학교 법과 대학 졸업생들이 미국 뉴욕에서 자원봉사로 토론토 법과 대학을 홍보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알레샤 첸(Alécia Chen)과 캣 박(Kat Park) 씨 등 2명은 토론토 대학교가 세계적으로 널리 인지되고 있다며 그들이 학생 때 받은 재정적 ...
    Read More
  7. 토론토 대학 둘러보기 신청해야 효율적

    온타리오 대학 박람회(OUF: Ontario University Fair)는 온타리오 대학들을 방문해 대학을 둘러보기 위한 행사를 진행하고 있고 방문을 원하는 사람들의 등록을 받고 있다.   온타리오 대학 탐방 여권(OUF passport)로 불리는 이 프로그램에 등록하게 되면 교...
    Read More
  8. 비씨주 산악 고속도로 강설특보

    비씨주의 산악 고속도로인 3번 고속도로를 비롯한 1000m가 넘는 고지대의 도로에 강설특보가 내려졌다. 여기에는 97번 고속도로, 오카나간, 캠룹스와 켈로나 인근도 포함됐다. 월요일 오전까지 10cm 정도의 눈이 내릴 것으로 전망돼 운전자들의 주의가 필요하...
    Read More
  9. 아크틱 가든즈의 포장 야채 리콜

    캐나다 보건부는 아크틱 가든즈(Arctic Gardens)의 베지 단백질(Veg-e Protein)을 리콜한다고 밝혔다.   해당 제품의 포장이 잘못돼 마이크로웨이브오븐에서 지퍼 조각이 음식물과 섞일 수 가능성이 제기됐기 때문으로 알려졌다.   Affected products Affected...
    Read More
  10. No Image

    캐나다 7월 산업별 국민총생산 0.2% 상승

    캐나다의 7월 산업별 국민총생산(GDP: Gross Domestic Product)이 0.2%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캐나다 통계청은 28일 상품 생산분야에서는 국민총생산이 전달에 비해 0.3% 상승하고 서비스 생산 분야에서는 0.2% 상승했다고 밝혔다.   제조업 분야는 작년 ...
    Read More
  11. 미국 중앙은행 총재, 캐나다 주택가격에 경고

    미국 중앙은행 총재인 제로미 파월(Jerome Powell)이 캐나다 부동산 가격에 경고를 한 것으로 전해졌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eral Reserve System)의 의장인 그는 미국 경제가 양호하다면서 그러나 캐나다의 주택 시장에 대하여는 경고를 내놨다.   현재 ...
    Read More
  12. 노스밴쿠버 아파트에서 화재 발생

    노스밴쿠버의 한 아파트에서 28일 오전 2시경 화재가 발생했다.   이 불로 2명이 부상하고 40여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론스데일(Lonsdale)에 있는 이 아파트는 8층짜리로 화재가 발생한 곳은 7층이었다. 아파트 전체가 연기와 소방수로 범벅이 돼 복...
    Read More
  13. 위슬러 스키장, 직원용 침상 200개 숙소 준비하기로

    위슬러 블랙콤 스키장을 운영하는 베일 리조트(Vail Resort)는 매년 되풀이되는 계절 직원들의 거주난을 해결하기 위해  200개 침상의 주거를 준비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준비되는 침상은 모두 직원들용이라며 기숙사 형태로 제공되며 최소 14일 이상 거주를...
    Read More
  14. No Image

    캐나다 평균 주급 0.4% 감소

    캐나다의 7월 평균 주급이 997달러로 전달에 비해 0.4%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전년도와 비교하면 3.0% 증가한 값이다.   평균 근무 시간은 32.8시간으로 전달과 거의 변동이 없었으나 전년도의 32.7시간과 비교하면 소폭 상승한 셈이다. 분야별로는 ...
    Read More
  15. 메이플릿지 골프장에서 나무가 쓰러져 사망자 발생

    메이플릿지 골프장에서 나무가 쓰러져 수목관리사가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25일 오후 5시30분에 9번 홀 인근에서 작업하던 수목관리사가 나무가 쓰러지는 바람에 현장에서 즉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산업안전위원회(WorkSafeBC)는 이 사건을 조사중인 ...
    Read More
  16. 보이 스토리의 액션 인형 리콜

    캐나다 보건부는 보이 스토리(Boy Story) 상표의 액션 인형(Action Dolls)을 리콜한다고 26일 밝혔다.   해당 제품이 아이들의 질식을 유발할 가능성이 제기된 때문으로 알려졌다. 관절부 등의 비닐이 파손된 경우가 40건 보고됐으나 사고는 없는 것으로 알려...
    Read More
  17. 캐나다인이 가장 많이 쓰는 카드는 프레지던츠초이스

    제이디파워(J. D. Power)가 캐나다에서 발급된 주요 신용카드에 대한 고객만족도 조사 결과 캐나다인이 가장 많이 사용하는 카드는 프레지던츠 초이스 파이낸셜(PCF; President’s Choice Financial) 신용카드로 나타났다.   로블로(Loblaw)가 운영하는 전국적...
    Read More
  18. 다이소 세제 리콜

    캐나다 보건부는 다이소가 판매하는 세제를 리콜한다고 25일 밝혔다. 리콜사유는 세제의 성분 표기가 캐나다의 안전규격을 만족하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세제는 캐나다에서 6500개가 판매된 것으로 전해졌다.   The following products are included i...
    Read More
  19. 써리에서 17세 소녀, 말다툼 끝에 칼에 찔려

    지난 22일 오후 6시 30분 경, 써리(Surrey)에서 한 소녀가 칼에 수차례나 찔리는 사건이 발생했다.   써리 경찰은 이 사고가 청소년들 사이에서 일어난 언쟁으로 시작되었다며, 피해자는 17세 소녀로 자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되어 생명에 지장은 없다고 밝혔...
    Read More
  20. 밴쿠버 시의회, 단독주택부지에 연립주택 건축 허용

    밴쿠버 시의회는 이틀 간의 공청회와 토의를 거듭한 끝에 단독 주택 지역 중 99%의 지역에 2가구 연립주택(Duplex, 일명 땅콩집, 쌍동이집)을 지을 수 있도록 허용했다.   단독주택부지에는 1가구만 살 수 있는 단독 주택이 지어져야 하지만 이번 조치로 비교...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19 Next
/ 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