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캐나다의 맥클린스는 11일, 저렴하게 대학을 다닐 수 있는 방법을 소개했다.

 

캐나다 대학의 평균 학비는 26,819달러이고 29% 이상의 학생들이 2만 달러 이상의 빚을 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난 가운데 한푼이라도 절약을 할 수 있다면 희소식이 아닐 수 없다.

 

캐나다 학생들에게 지급되는 보조금인 그랜트(Canada Student Grant)는 저소득 전일제 학생인 경우 3천 달러이며 시간제 학생인 경우는 1800 달러이다.

상환지원프로그램(Repayment Assistance Plan)을 이용하면 연소득이 25000달러가 될 때까지 학자금 대출금 상환을 유예할 수 있다.

 

온타리오주의 경우에는 온타리오 학생지원프로그램(OSAP: Ontario Student Assistance Program)을 이용할 수 있고, 부모는 자녀를 위해 교육적금(RESP: Registered Education Savings Plan)을 들어놓을 수도 있다.

 

최근에는 이런 내용이 조금씩 바뀌었는데 그 내용은 다음과 같다.

 

LOW-INCOME GRANTS

  • Federally, the Canada Student Grant will provide up to $3,000 to eligible, low-income students, for total support of $5,000 per year for eligible students beginning in 2017-18.
  • Alberta’s low -income grant increased to $250 per month of study from $120 per month for eligible full-time students from low-income families in undergraduate or certificate programs of one year or less in length.
    • Completed applications must be received at least 30 days before your session end date.

FREE TUITION

  • New Brunswick’s free tuition bursary will provide upfront, non-repayable assistance for students with gross household incomes of $60,000 or less.
    • Eligible students must be attending publicly funded college or university programs in New Brunswick.
    • Students will automatically be assessed for the eligibility when applying for New Brunswick student financial assistance funding online.
  • In Ontario, the average university or college tuition will be free for students with financial need whose household incomes are $50,000 or less.
    • Find out how much student assistance you are eligible for using the OSAP calculator.
    • To apply, submit your OSAP application no later than 60 days before the end of your study period. You’ll receive the first installment when you start your study period (usually in September).
  • With the Saskatchewan Advantage Scholarship, all Saskatchewan grade 12 graduates automatically receive $500 per year, to a maximum of $2,000, to reduce tuition costs at a Saskatchewan post-secondary education.
  • In British Columbia, Adult Basic Education and English Language Learning programs are now tuition-free.

TUITION RELIEF FOR THE MIDDLE CLASS

  • Under the new OSAP, students with family incomes of $90,000 or less will receive grants to cover or exceed the average tuition cost.
    • Registered Education Savings Plan (RESP) will no longer affect the financial assistance students receive.
    • Mature students (anyone out of high school for four years or more) will receive the same access to OSAP support as younger students.

INDIGENOUS GRANTS AND AWARDS

  • Alberta’s Indigenous Careers Award offers $2,000 per semester, and a maximum of $4,000 per academic year.
  • Alberta also offers an Indigenous Graduate Award presenting a minimum of $7,500 and maximum of $15,000 awarded to students enrolled in a master’s or doctoral degree program approved by the Minister of Advanced Education.
    • Eligible students must be Status Indian/First Nations (or be able to provide a copy of proof of Indigenous ancestry) with at least 60% of a full course load.
    • Apply through the Student Awards or Scholarship Office at your school, and contact your school for deadline dates.

INTEREST RATE REDUCATION AND REPAYMENT ASSISTANCE

  • British Columbia is working towards making provincial student loans interest-free and creating a $1,000 grant for post-secondary students who complete their studies – a goal Premier John Horgan has promised to fulfill by the end of September 2017.
    • As of August 1, 2017, the interest rate for the floating rate provincial student loan in British Columbia has been reduced by 2.5% to the prime rate, and the fixed provincial student loan interest rate has been be reduced by 5%, also to the prime rate.
    • Contact the National Student Loans Service Centre at 1-888-815-4514 for more information on repaying your student loans.
  • Starting in 2018, recent graduates in Ontario can wait until they earn $35,000 a year before beginning to repay the provincial portion of their student loans.
  • Saskatchewan’s Graduate Retention Plan (GRP) provides a tax credit of up to $20,000 to eligible post-secondary graduates who live and file an income tax return in Saskatchewan.

TIMELY COMPLETION BENEFIT

  • New Brunswick’s Timely Completion Benefit is designed to address accumulated student loan debt and encourage the successful completion of studies in a timely manner.
    • Eligible applicants must complete undergraduate program within the minimum established timeline and have total combined Canada and New Brunswick government student loans exceeding $32,000.
    • Application forms are submitted online at stuedntaid.gnb.ca, and must be received within seven months of your graduation date.

 

출처: http://www.macleans.ca/education/university/want-free-university-changes-to-osap-canada-student-grants-could-help/

?

  1. 졸업 때 부채 적고 좋은 미국 대학 순위

    소비자 경제잡지 키플링어(Kiplinger)는 지난 달 22일의 최근호에서 졸업후 학자금 부채가 가장 낮은 가치 있는 10개 대학 (10 Best College Values With the Lowest Average Graduating Debt)을 발표하고 아이비리그의 명문 프린스턴대학을 미국에서 가장 가...
    Read More
  2. 캐나다 번영지수 세계 8위

    레가텀(Legatum) 연구소가 발표한 번영지수(Prosperity index)에서 149개국 중에서 캐나다는 올해에 8위를 차지한 것으로 드러났다. 인구 3천만 명이 넘는 국가를 따진다면 사실상 전세계 1위인 셈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2017년 순위에서 3단계가 하락한 ...
    Read More
  3. No Image

    취업능력으로 본 세계 대학 순위

    취업능력 평가 ‘톱100’에 UT, UBC 등 5개 대학 랭크 타임즈 고등교육 조사 캐나다 대학의 학위가 글로벌 기업들에게 높게 평가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글로벌대학 평가기관인 타임즈 고등교육(Times Higher Education)은 전세계 6천개 기업들을 대상으...
    Read More
  4. 유에스뉴스 선정 세계 대학 순위

    미국의 US뉴스앤월드리포트가 24일 발표한 '세계 최우수 대학' 에는 캘리포니아주에 있는 대학이 전세계 최우수 대학 상위에 대거 포함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 순위에 따르면 캘리포니아의 스탠퍼드 대학, UC버클리, 캘리포니아 공대가 나란히 3, 4위와 6위에 ...
    Read More
  5. QS, 2018년도 QS 아시아 대학 순위 발표… 한국 대학 다수 랭크 인

    런던--(뉴스와이어) 2017년 10월 18일 -- 영국의 세계 대학 평가 기관 QS가 고등교육 평가 전문가의 리서치를 바탕으로 2018년도 QS 아시아 대학 순위(QS University Ranking: Asia)를 발표하였다. 본 순위에 의하면 국내 대학이 다른 아시아 국가의 대학보다 ...
    Read More
  6. 타임즈의 세계 대학 순위

    세계 대학 순위를 평가해온 타임즈하이어에듀케이션(Times Higher Education)은 2018년 세계대학순위를 발표했다.   영국의 옥스포드와 캠브리지가 세계 1, 2위를 차지했고 미국의 캘리포니아공과대학과 스탠포드대학이 3위를 차지해 미국에서는 가장 우수한 ...
    Read More
  7. No Image

    캐나다에서 대학을 저렴하게 다녀볼까?

    캐나다의 맥클린스는 11일, 저렴하게 대학을 다닐 수 있는 방법을 소개했다.   캐나다 대학의 평균 학비는 26,819달러이고 29% 이상의 학생들이 2만 달러 이상의 빚을 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난 가운데 한푼이라도 절약을 할 수 있다면 희소식이 아닐 수 없다. ...
    Read More
  8. 밴쿠버공립도서관이 추천하는 독서목록

    밴쿠버공립도서관(VPL: Vancouver Public Library)은 각 세대별로 가장 많이 빌려본 독서목록을 공개했다.   성인   청소년   아동 1. The Corporation by Joel Bakan   1. Airborn by Kenneth Oppel   1. The Paper Bag Princess by Robert Munsch 2. Obasan ...
    Read More
  9. No Image

    세계대학순위에서 캐나다 4개 대학이 상위 100위권 안에 들어

    상해순위조사기관(Shanghai Ranking Consultancy)이 발표한 2017 세계 대학 학술 순위(Academic Ranking of World Universities)에서 캐나다의 4개 대학이 100위 안에 선정됐다.   토론토 대학은 세계 대학 순위에선 23위, UBC가 31위를 차지했고, 그 뒤로 맥...
    Read More
  10. 2017년 국제수학올림피아드, 한국 1위, 캐나다 29위

    2017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로에서 개최된 국제수학올림피아드에서 한국 대표단이 종합1위를 차지했다. 2위는 중국, 3위에 베트남, 4위 미국, 5위 이란, 6위 일본 등의 순이었다. 최근 몇 년 간 한국, 중국, 미국이 선두 다툼을 벌여왔다.   캐나다 대표단은 2...
    Read More
  11. 2017 재외동포 초청 국내교육 가을과정 모집 안내

    대한민국 정부 교육부 소속 국립국제교육원에서는 「2017 재외동포 초청 국내교육 가을과정」학생을 아래와 같이 모집하오니, 관심있는 분들은 첨부된 모집요강을 참조하여 관련 서류를 주밴쿠버총영사관에 해당 기한 내에 제출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1. 모...
    Read More
  12. QS 2018 세계대학순위

    매년 세계대학순위를 발표하고 있는 QS가 2018년도 세계대학순위를 발표했다.   상위 4개학교는 매사추세츠 공과대학, 스탠포드, 하바드, 캘리포니아 공과대학으로 미국의 대학이며 그 뒤 4개학교로 캠브리지, 옥스포드, 런던대, 임페리얼대 순으로 영국의 대...
    Read More
  13. 교육의 질에서 캐나다는 11위에 올라

    교육의 질 면에서 가장 우수한 국가는 싱가포르로 드러났다.   세계경제포럼(World Economic Forum)의 2016-2017 세계 경쟁력 보고서(2016-2017 Global Competitiveness Report)에 따르면 각 국가를 1에서 7점까지 점수화하여 순위를 매겼는데 교육시스템의 질...
    Read More
  14. 경제개발협력기구 국가의 교육성적은? 일본, 한국, 캐나다 높아

    경제개발협력기구(OECD)에 속한 국가 중에서 일본이 우수한 학력 결과를 나타낸 것으로 드러났다.   OECD는 30일 이같은 내용을 트위터에 올렸다. 수학 분야에서 일본이 1위, 한국이 2위에 올랐고 캐나다는 5위를 기록했다. 독해에서는 캐나다가 1위, 한국이 5...
    Read More
  15. No Image

    2017년 비씨주 고등학교 순위

    프레이저연구소(Fraser Institute)가 2017년도 비씨주 고등학교에 대한 성적표를 공개했다.     2015-16 순위 최근 5년 순위 경향 학교명 소재도시 2015-16 점수 최근 5년  점수 1/293 2/264 — Crofton House Vancouver 10 9.9 1/293 3/264           Little F...
    Read More
  16. No Image

    스트레스 받으면 대화가 좋아

    유비씨 오카나간 켐퍼스의 수잔 홀츠만(Susan Holtzman) 부교수는 스트레스를 받을 때 문자를 보내는 대신에 서로 얼굴을 맞대고 대화하는 것이 최선이라고 밝혔다. 사회적 효과와 감정적 효과를 비교해 본 결과 문자 메시지를 보내는 것보다 대화하는 것이 좋...
    Read More
  17. HYPSMC를 아세요?

    한국인에게 대학의 서열은 거의 변함이 없이 사회적 고정관념이 있어 그 벽을 허물기가 쉽지 않다.   과거 최고 10개 대학으로 '서연고서성한중경외시'(서울, 연세, 고려, 서강, 성균관, 한양, 중앙, 경희, 외국어, 시립)을 꼽았으나 현재는 순위도 변화가 있...
    Read More
  18. 포브스 선정 미국 대학 순위

    포브스(Forbes)가 2016년 미국 대학 순위를 발표했다.   이 잡지는 이 순위가 학교를 선정하는 기준일 수는 없지만 치솟는 교육비와 투자회수율(ROI)를 감안한 것이라고 밝혔다. 교육비는 25만 달러에 이르렀는데 과연 대학 교육이 투자가치가 있는가라고 반문...
    Read More
  19. 이민 와 영어를 잘 하려면 부모와 함께 해요!

    이민 와 영어를 잘 하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캐나다 서부의 명문 대학교 UBC연구원들은 지난 5일 다중언어를 사용하는 3~5세 자녀를 둔 이민자 및 난민자 500가구를 대상으로 연구한 결과, 부모와 자녀가 함께 공부할 때 제 1언어와 영어 능력도 개선한다는...
    Read More
  20. 세계 학생들의 삶 만족도 지수 - 한국은 거의 꼴찌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Organisation for Economic Cooperation and Development)가 국제학업성취도평가(PISA: Programme for International Student Assessment)의 일환으로 회원국을 포함한 72개국 15세 학생 54만명을 대상으로 평균 삶 만족도를 조사한 결...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